포스코건설 아파트 외벽 철강재 '포스맥' 화재 취약성 개선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건설은 바람개비 모양의 더샵 센트럴파크 3차 외벽에 입체적이고 다양한 크기의 격자무늬 포스맥 패널을 붙여 빛에 투영되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형상이 연출되도록 설계했다. /사진제공=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은 바람개비 모양의 더샵 센트럴파크 3차 외벽에 입체적이고 다양한 크기의 격자무늬 포스맥 패널을 붙여 빛에 투영되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형상이 연출되도록 설계했다. /사진제공=포스코건설
포스코가 개발한 프리미엄 철강재 포스맥(PosMAC)이 포스코건설 아파트 외벽 마감에 사용된다.

포스코건설은 26일 인천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3차 주상복합 외장 마감재에 국내 처음으로 포스맥 450톤을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스맥은 스테인리스보다 저렴하고 부식되지 않으며 화재에 강하다. 일반적으로 건물 외장재에 쓰이는 알루미늄 대비 튼튼하다.

포스코건설은 바람개비 모양의 더샵 센트럴파크 3차 외벽에 입체적이고 다양한 크기의 격자무늬 포스맥 패널을 붙여 빛에 투영되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형상이 연출되도록 설계했다. 패널은 공장에서 사전에 제작하는 프리패브 공법과 용접이 아닌 볼트 조립 방식을 이용한다. 공사 기간을 줄이고 시공 품질을 높일 수 있다.

외장 마감재에 대한 국내 내진 기준이 없어 미국의 합격 기준 이상으로 설계, 지진 대비 안전성도 확보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세계적인 경쟁력을 지닌 철강그룹의 일원으로 프리미엄 철강재를 활용한 디자인과 건축 기술을 확대해 고객의 니즈를 선도해 나가는 미래형 고품격 아파트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23:59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23:59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23:59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23:59 01/22
  • 금 : 55.20하락 0.2923:59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