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진 "변호사 3년 해야 검사 가능하도록 법 개정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동작을)이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변호사 직에 3년 이상 있었던 사람'으로 검사 임명 자격을 제안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동작을)이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변호사 직에 3년 이상 있었던 사람'으로 검사 임명 자격을 제안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동작을)이 '변호사 직에 3년 이상 있었던 사람'으로 검사 임명 자격을 제안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판사출신이다.

이 의원은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조직을 위해서가 아닌 국민을 위한 검사로 거듭나도록 검찰청법을 개정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검사는 사법시험에 합격해 사법연수원 과정을 마치면 바로 임명된다. 사회 생활 시작을 검사로 시작해 검사로 끝나게 돼 있다. 세상을 바라보는 시선이 엘리트주의일 수밖에 없다. 막강한 수사권을 가진 권력기관의 조직 논리에 충실하고, 상명하복의 권위주의에 익숙해질 수밖에 없다"며 현 검찰 시스템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검사들이 우물 안 개구리처럼 세상을 엘리트의 시선으로만 바라보기 때문에 국민의 억울함과 하소연을 외면하는 것"이라 비판했다.

그러면서 "검사 임명자격을 '변호사 자격이 있는 사람으로서 변호사의 직에 3년 이상 있었던 사람'으로 제한하도록 법을 개정하겠다"며 "바깥의 시선으로 검찰을 바라보고 판단했던 사람이 검사가 되면 지금의 권위주의적, 조직 우선주의적 검찰 문화를 바꾸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 주장했다.
 

나은수
나은수 eeeee031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