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28일 0시부터 도서관 및 문화체육 공공시설 폐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공시설 중단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는 정하영 김포시장. / 사진제공=김포시
공공시설 중단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는 정하영 김포시장. / 사진제공=김포시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최근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 조짐과 관내 코로나19 확진자 다수 발생 등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8일 0시(27일 자정)부터 관내 체육, 문화 및 전시시설, 공공도서관, 청소년 시설, 경로당 등에 대해 시설 폐쇄를 결정하고 운영을 중단한다.

다만 긴급 돌봄 등 필수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린이집과 장애인복지시설은 제외된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27일 오후 “날씨가 추워지면서 확진자의 수가 급격히 늘어나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3차 대유행의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최근 연말을 맞아 여러 소모임 등 접촉을 통해 확진자가 다수 발생할 우려가 커짐에 따라 더 이상의 확산을 막고자 불가피하게 27일 자정부터 일부 공공시설의 폐쇄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정 시장은 “이번 연말이 코로나19 방역의 최대 분수령인 만큼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에 불편과 고통이 많겠지만 개인위생 철저와 거리두기 준수,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로 방역당국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다음은 공공시설 폐쇄 관련 발표문 전문.

김포시장 정하영입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김포시는 11월 28일 0시부터 별도 해제 시 까지 시에서 운영하는 관내 체육, 문화, 전시시설, 도서관과 경로당, 청소년 시설을 폐쇄하고 운영을 중단합니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확진자의 수가 급격히 늘어나 전국적으로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본격화 되고 있습니다.

그동안 우리시는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의 큰 불편 속에서도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방역수칙 준수와 사회적거리두기 협조 속에 큰 확산 없이 지내올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연말을 맞아 여러 소모임을 통해 확진자가 다수 발생할 우려가 커짐에 따라 김포시는 지난 18일 관내 모든 노래연습장에 대해 집합금지를 실시했고, 이어 오늘밤 자정부터 무기한으로 긴급돌봄 등 필수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린이집과 장애인복지시설을 제외한 관내 모든 공공시설의 폐쇄를 결정하게 됐습니다.

김포시는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 코로나19 3차 대유행을 차단하기 위해 코로나19 대응 비상체제를 더욱 공고히 하고 지역 내 코로나 19 방역에 총력을 다하겠습니다. 

3차 대유행을 조기에 차단하지 못할 경우 엄청난 고통을 맞게 될 것입니다. 이번 연말이 최대 분수령인 만큼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의 불편과 고통이 크시겠지만 시민 여러분들께서는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방역당국의 방역에 적극 협조하여 주시기를 당부드립니다. 


 

김포=김동우
김포=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