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샤인' 손흥민, 홈팬 앞서 뛴다… 토트넘, 관중 2000명 입장 허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이 제한적 관중 입장을 허용한다. /사진=로이터
토트넘이 제한적 관중 입장을 허용한다.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 팬들이 '손샤인' 손흥민의 경기를 홈 경기장에서 직접 볼 수 있게 됐다.

토트넘은 27일(이하 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달 6일 열리는 아스널과 홈 경기부터 2000명의 관중 입장을 허용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3월 노리치시티와 2019~2020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전 이후 9개월 만에 치러지는 유관중 경기다.

토트넘의 관중 입장 제한적 허용은 영국 정부의 방침이 따른 것이다. 영국 정부는 코로나19 대응 3단계 시스템에 따라 다음 달 2일부터 EPL을 포함한 프로 스포츠 관중 입장을 허용하기로 했다.

1단계 지역에서는 수용 능력의 50% 또는 최대 4000명 중 적은 수의 관중이 입장할 수 있으며 2단계 지역은 최대 2000명까지 허용한다. 3단계는 현재처럼 무관중 경기를 펼쳐야 한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18:03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18:03 05/10
  • 원달러 : 1113.80하락 7.518:03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3 05/10
  • 금 : 65.90하락 1.2718:03 05/10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