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비혼모' 비난 의견에 "낙태처럼 출산도 여성의 권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사유리가 비혼 출산에 대한 이야기를 공개했다. /사진=사유리 유튜브채널 캡처
방송인 사유리가 비혼 출산에 대한 이야기를 공개했다. /사진=사유리 유튜브채널 캡처
방송인 사유리가 자발적으로 비혼모를 선택한 이유를 직접 공개했다.

사유리는 지난 27일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결혼과 남편 없이 아이를 출산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사유리는 "정말 사랑했던 사람이 있었는데 몇 년 간 사귐과 이별을 반복했다"며 "저는 빨리 결혼하고 싶다, 아기 갖고 싶다 했고 그 남자는 싫다고 했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런데 우리 엄마가 아기 갖기 싫다고 남자에게 아이 가지자고 몇번이나 말하는 거는 네가 성폭력을 하는 거라고 했다"며 "슬펐고 화가 났지만 그렇게 받아들일 수 있겠구나 싶었다"고 털어놨다.

사유리는 또한 비혼모를 선택한 것이 비난을 받을 수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냐는 부분에 대해 "한국에서 '낙태가 여성의 권리'라고 화제가 되지 않았냐"라며 "아기를 낳는 것도 여성의 권리가 아닐까 생각한다"고 신념을 드러냈다.

앞서 사유리는 일본 한 정자은행에 보관돼 있던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임신에 성공, 지난 4일 아들을 출산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2.06하락 50.514:35 01/28
  • 코스닥 : 965.14하락 20.7814:35 01/28
  • 원달러 : 1115.90상승 11.514:35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4:35 01/28
  • 금 : 55.74상승 0.4214:35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긴급기자회견 갖는 이언주 전 의원
  • [머니S포토] 정의당, 성평등 조직문화개선대책 TF 1차 대책발표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대한노인회 찾은 이유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