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임원희X정석용, 풀빌라 파티…짠내 빼고 럭셔리 충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배우 임원희와 정석용이 단 둘이 풀빌라 파티를 즐겼다.

2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가 정석용의 생일을 맞아 럭셔리한 풀빌라 파티를 준비했다.

멋진 풍경이 보이는 야외 풀에서 샴페인을 즐기는 두 사람에게서 짠한 모습은 찾아볼 수 없었다. 임원희는 이런 데 놀러 온 적이 있냐고 물었다. 정석용은 "풀까지 있는 건 아닌데 넓고 경치 좋은 곳은 간 적 있다"고 말했다. 여자와 단둘이 갔다고 하자 임원희는 "최근은 아니겠다"며 놀렸다. 그러자 정석용은 "넌 신혼여행 어디로 갔냐"고 응수했다. 정석용은 "이런 덴 와본 적이 없다. 너 때문에 안 해본 것 해본다"고 고마워하면서도 "더 따뜻할 때 오면 좋았을 텐데"라고 아쉬워했다. 임원희는 "사실 겨울에 싸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임원희는 수영 실력을 뽐냈다. 자유형, 배영 자유자재였다. 임원희가 정석용에 배영을 가르쳐주려고 했지만, 정석용은 물에 뜨지도 못했다. 정석용은 튜브를 타고 놀았다. 두 사람은 기념사진을 남기면서 럭셔리한 파티를 즐겼다. 내부도 화려했다. 정석용은 "좋은데 너만 아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임원희는 자기도 똑같은 생각을 하고 있다고 대꾸했다. 두 사람은 요트까지 빌려서 제대로 풍경을 즐겼다. 정석용은 석양을 보며 "황홀하다"고 감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