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108만 고양시민 긴급 멈춤'… 고양형 방역강화 조치 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28일 0시부터 12월 7일 24시까지 '108만 고양시민 긴급멈춤' 방역강화 조치 행정명령 발령에 따라, 위생업소 1만5670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야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28일 0시부터 12월 7일 24시까지 '108만 고양시민 긴급멈춤' 방역강화 조치 행정명령 발령에 따라, 위생업소 1만5670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야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28일 0시부터 12월 7일 24시까지 '108만 고양시민 긴급멈춤' 방역강화 조치 행정명령 발령에 따라, 위생업소 1만5670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야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27일 저녁부터 29일 저녁까지 3일간 고양시 식품안전과를 중심으로 26개반 77명의 점검반을 구성해 유흥·단란주점, 음식점 등 위생업소 1만5670개소에 대해 방역수칙 준수 긴급 점검을 실시했다. 

고양시는 이번 '108만 고양시민 긴급멈춤' 행정명령으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보다 한층 강화된 방역 수칙을 추가 적용하고 있다. 

추가된 방역 수칙은 ▲식당·카페는 주문·대기 시 이용자 간 2m(최소 1m) 간격 유지, 음식섭취 중 대화자제(권고) 및 안내문 부착 등 ▲목욕장업은 목욕탕 내 사우나·한증막 시설 운영금지, 공용물품 사용 공간 이용거리 1m 간격 유지 등 이다. 

이에 고양시는 강화된 방역수칙에 대한 신속한 전파와 안내를 위해 위생부서를 중심으로 긴급 비상 체계를 구성해 영업주들에게 긴급 안내 문자를 전송하는 한편, 이번 야간점검 시에는 강화된 방역수칙 홍보물 배부 등 현장 안내도 병행했다.    

고양시 관계자는 “최근 지역 내 코로나19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만큼 수능일, 송년모임 등이 이어지는 연말까지 점검을 지속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히며, “지금은 ‘잠깐의 멈춤’이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니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5.46상승 54.8312:38 01/25
  • 코스닥 : 994.18상승 14.212:38 01/25
  • 원달러 : 1102.60하락 0.612:38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2:38 01/25
  • 금 : 55.20하락 0.2912:38 01/25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박범계 후보자
  • [머니S포토] '김종철 성추행' 관련 정의당 긴급 기자회견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낙연·김태년
  • [머니S포토] 자리에 착석하는 김종인 비대위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박범계 후보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