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 5만톤 거부한 북한… 정부, 관련 사업비 136억 환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가 대북 쌀 지원을 위해 의결한 사업이 136억원이 환수된다. /사진=뉴스1
정부가 대북 쌀 지원을 위해 의결한 사업이 136억원이 환수된다. /사진=뉴스1
정부가 북한에 쌀 5만톤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한 사업비를 되돌려받는다.

1일 통일부 등에 따르면 세계식량계획(WFP)은 지난달 30일 정부에 관련 사업관리비 1177만달러(한화 약 136억원) 전액을 돌려주겠다는 의사를 공식 서한을 통해 전했다.

통일부는 지난해 6월 제306차 남북교류협력추진위원회(교추협)에서 ▲국내 운송비를 포함해 쌀 5만t의 국제 시세에 해당하는 금액(272억원) ▲국내항에서 북한항까지의 수송비와 북한 내 분배와 모니터링 비용 등 행정비 1177만 달러를 의결했다.

하지만 정부의 대북 쌀지원은 북한의 '무응답'으로 성사되지 못했다. 북한 측은 한미연합훈련 등을 문제삼으며 정부의 쌀 지원을 사실상 거부해왔다.

통일부는 WFP가 전날 공식서한을 발송함에 따라 수출입은행에 관련 절차를 진행해줄 것을 요청했다.

송금절차는 1주일 이내로 마무리 될 전망이다. 환수된 사업비는 남북협력기급으로 편입된다.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