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D-2' 고교·어학원서 감염 '속출'…서울 163명 신규 확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 북구 효죽공영주차장에 설치된 북구 '워킹 스루'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다음 검사자를 맞기 전에 소독을 진행하고 있다.(광주북구 제공)2020.12.1/뉴스1 © News1 허단비 기자
광주 북구 효죽공영주차장에 설치된 북구 '워킹 스루'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다음 검사자를 맞기 전에 소독을 진행하고 있다.(광주북구 제공)2020.12.1/뉴스1 © News1 허단비 기자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하루새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63명이나 나왔다. 수능을 이틀 앞두고 구로 고등학교, 강남 어학원에서 확진자가 나오면서 방역에 빨간불이 켜졌다.

1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보다 163명 증가한 9129명이다.

강남구 이지영어학원이 새 분류로 집계됐다. 이 학원에서는 이날 5명의 확진자가 나와 관련 확진자는 총 14명이 됐다.

구로구 고등학교에서는 3명의 확진자가 더 나와 관련 확진자는 11명이 됐다.

강남구 연기학원에서도 확진자 1명이 추가돼 관련 확진자는 23명으로 증가했다.

강서구 에어로빅 학원에서 전파된 강서구 소재 서울대효병원에서도 확진자 4명이 나오면서 감염이 지속됐다. 관련 확진자는 총 31명으로 늘었다.

마포구 홈쇼핑 회사에서도 3명이 추가로 감염돼 관련 확진자는 16명으로 증가했다.

서초구 사우나Ⅱ(총 73명), 중랑구 실내체육시설Ⅱ(총 26명), 도봉구 청련사(총 25명), 노원구 소재 회사(총 10명), 강서구 소재 병원(11월, 총 31명)에서도 각각 1명씩 확진자가 추가됐다.

이밖에 해외유입 확진자는 1명 증가한 540명, 기타 확진자의 접촉자는 72명 늘어난 6104명, 타시도 확진자의 접촉자는 22명 많아진 414명으로 집계됐다 . 감염경로 조사 중인 환자는 1563명으로 47명 늘어났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