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스 32득점' 우리카드, 선두 KB손해보험 잡고 4위로 점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카드 알렉스가 1일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KOVO 제공) © 뉴스1
우리카드 알렉스가 1일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KOVO 제공) © 뉴스1

(의정부=뉴스1) 나연준 기자 = 우리카드가 선두 KB손해보험을 제압, 3연패에서 벗어나며 4위로 올라섰다.

우리카드는 1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2라운드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알렉스의 활약에 힘입어 3-0(25-20 32-30 25-17)으로 완승했다.

연패를 끊어낸 우리카드는 4승7패(승점13·세트득실률 0.870)를 기록, 승점이 같은 한국전력(0.769·4위)을 세트득실률로 제치고 4위가 됐다.

4연승에 실패한 KB손해보험은 9승3패(승점25·1위)가 됐다. 선두 자리는 지켰지만 2위 OK금융그룹(승점24)과의 격차를 벌이지 못한 것이 아쉽다.

우리카드의 알렉스는 공격성공률 61.36%%를 기록하며 32득점을 쓸어 담았다.

KB손해보험은 노우모리 케이타가 27득점, 김정호가 10득점을 올렸지만 범실로 무너졌다.

우리카드는 1세트 상대가 범실 12개를 범하는 사이 착실하게 점수를 올려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상대 범실로 먼저 20점 고지를 넘어선 뒤 류윤식, 한성정의 공격 득점까지 나오면서 1세트를 잡았다.

우리카드는 2세트 중반 알렉스의 강력한 서브로 KB손해보험 리시브 라인을 흔들었다. 하지만 KB손해보험도 케이타의 공격력이 살아나면서 팽팽한 경기가 펼쳐졌다.

듀스로 이어진 승부에서 우리카드가 웃었다. 30-30에서 우리카드는 알렉스의 시간차 공격으로 리드를 잡았다. 이어 케이타의 공격을 받아내고 알렉스의 백어택이 적중, 세트스코어 2-0으로 치고 나갔다.

우리카드는 3세트에서 승부를 결정지었다. 세트 초반부터 알렉스의 서브 에이스가 폭발하면서 6-2 리드를 잡았다. 이후 고비마다 알렉스의 득점이 나오면서 경기 주도권을 놓치지 않고 승리를 챙겼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