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T 수서역에 폭발물 설치" 허위전화…경찰 출동 소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남구 수서역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 강남구 수서역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서울 강남구 SRT 수서역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전화가 걸려와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현장 탐색 결과 폭발물은 없던 것으로 파악됐다.

1일 경찰과 수서고속철도(SRT) 운영사인 ㈜SR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40분쯤 신원미상의 남성이 수서역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어 "수서역에 폭발물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SR 측은 즉시 서울 수서경찰서에 신고했다.

이후 경찰 특공대와 탐색견이 현장에 출동했고, 오후 9시쯤까지 수색작업을 벌였다.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허위 전화를 한 남성을 추적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