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신풍제약 16%↑… 피라맥스, 코로나 치료제 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신풍제약
사진=신풍제약
신풍제약이 강세다. 자사 약품 피라맥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임상시험 중이어서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2일 오전 10시15분 기준 신풍제약은 전일 대비 15.97%(2만3000원) 오른 16만7000원에 거래 중이다.

신풍제약은 자사 항말라리아제 피라맥스가 코로나19 치료 효과를 보인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으며 지난 7월 미국 국립보건원에 임상 2상을 신청했다. 

이에 피라맥스가 코로나19 치료제로 쓰일 가능성이 있는지 관심이 집중된다. 임상 1차는 이달 중 완료되며 최종 완료일은 내년 2월로 알려졌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8:0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8:0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8:0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8:03 01/28
  • 금 : 55.74상승 0.4218:0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