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욱 "한미동맹은 혈맹…전작권 전환 통해 더욱 강화될 것"(종합)

'한미동맹 평화 컨퍼런스' 초청연설서 전작권 언급 브룩스 "전환조건 시기·조건 생각할때 본질 놓쳐서는 안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욱 국방부 장관. © 뉴스1
서욱 국방부 장관. © 뉴스1

(서울=뉴스1) 배상은 기자 = 서욱 국방부 장관은 2일 "더 강한 한미연합방위능력을 갖추기 위해 조건에 의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며 "이러한 모든 노력은 미래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하고,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와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 장관은 이날 화상회의 형식으로 열린 한미동맹재단 주최 '한미동맹 평화 컨퍼런스'의 초청연설에서 "한미는 앞으로도 철통같은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여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 정착을 지속 뒷받침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미동맹은 혈맹"이라며 "한미동맹은 70여년간 대한민국 발전사와 함께하며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지키는 핵심적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한미는 지난 10월 워싱턴에서 열린 SCM에서 한미동맹이 강력하다고 평가하며 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했다"며 "앞으로도 굳건한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미래를 함께 여는 '위대한 한미동맹'으로 진화시켜 나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서 장관은 "(한미는) 사이버·우주·방산·과학기술·해양안보 등 새로운 분야로 동맹협력의 지평을 확대하고, 코로나19 등 초국가적·비군사적 위협에 공동으로 대응하기 위한 글로벌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것"이라며 "특히 대한민국의 위상에 맞는 책임국방을 구현하고, 더 강한 연합방위능력을 갖추기 위해 조건에 의한 전작권 전환을 지속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모든 노력은 미래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하고, 한반도는 물론 동북아 평화와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빈센트 브룩스 전 한미연합사령관은 같은 컨퍼런스에서 전작권 전환과 관련해 "전작권 전환은 주권(sovereignty) 문제가 아니라 그 차원을 넘어 동맹의 리더가 바뀌는 것"이라면서 좀 더 준비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브룩스 전 사령관은 "시기와 조건에 대해 생각할 때 본질을 놓쳐서는 안된다"면서 우선 "나는 한국이 동맹이 필요로하는 지휘 능력을 수행할 수 있다고 확신하지만 이를 반복적으로 수행하는 것이 전환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지휘관들을 준비시키는 것도 (본질적인 부분)"이라며 "다른 어떤 국가보다도 위험하고 숭고한 임무를 수행 중인 한미 양국 군대에 통합적인 지휘권을 행사해야하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또 브룩스 전 사령관은 한반도 방위에서 '연합사 체제'를 유지할 필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그는 "종종 연합사가 얼마나 존속해야하냐는 질문을 받는데 내 대답은 '북한 등 한미 연합 방위 능력이 필요로 하는 모든 군사적 위협으로부터 안전할때까지'"라며 "우리는 그 시점과 아직 멀리 떨어져 있는만큼 연합사 체제 하에서 주한미군사령부와 합동참모본부간 (통합형) 연합체계를 일상적 수준까지 더욱 공고히해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모든 위협이 제거된 뒤에는 (연합사를 해체하고 한미가 단독으로 작전을 수행)하는 병렬 체제가 장점이 있을 수 있지만 그 전까지는 아니다"며 "그것은 우리가 현재 처한 상황과 전혀 관련이 없다"고 덧붙였다.

© 뉴스1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6.17상승 55.5414:03 01/25
  • 코스닥 : 995.24상승 15.2614:03 01/25
  • 원달러 : 1102.60하락 0.614: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4:03 01/25
  • 금 : 55.20하락 0.2914:03 01/25
  • [머니S포토] SK바이오사이언스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박범계 후보자
  • [머니S포토] '김종철 성추행' 관련 정의당 긴급 기자회견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낙연·김태년
  • [머니S포토] SK바이오사이언스 둘러보는 나경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