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모베이스전자 상한가… 윤석열 영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모베이스전자
사진=모베이스전자
모베이스전자가 상한가를 쳤다.

3일 오전 1시17분 기준 모베이스전자는 전일 대비 가격제한폭인 29.97%(490원)까지 뛴 2125원에 거래 중이다. 상한가에 근접한 때는 이날 오전 11시쯤이다.

모베이스의 자회사인 모베이스전자는 지난 2019년 서연전자에서 모베이스전자로 사명이 변경됐다. 지난해 서연전자 사외이사가 윤석열 검찰총장과 서울대학교 법대 동문이라는 이유로 관련주로 엮인 바 있다.

윤 총장에 대한 징계 여부와 수위를 결정할 징계위원회는 오는 4일로 예정됐으며 지난 1일 법무부 감찰위원회는 윤 총장에 대한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징계청구와 직무배제는 부적절하다고 의결한 바 있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