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세대 청약통장 보유율 85%… "쓰는 방법은 몰라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의 조사결과 2030세대 청약통장 보유율은 85%에 육박했지만 청약 접수 경험은 26%에 그쳤다. /사진제공=다방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의 조사결과 2030세대 청약통장 보유율은 85%에 육박했지만 청약 접수 경험은 26%에 그쳤다. /사진제공=다방
2030세대의 청약통장 보유율이 85%에 육박했지만 청약 접수 경험은 26%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정보플랫폼 다방은 지난달 20~26일 2030세대 앱 이용자 699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분양 정보 관심도 설문조사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1%p)를 4일 공개했다.

2030세대 가운데 본인 명의 청약통장이 있다고 답한 인원은 전체 84.6%(5917명)에 달했다. 연령별로 보면 20대 81.5%(,170명) 30대 88.6%(2747명)로 30대 비율이 더 높게 나타났다.

혼인 여부를 살펴보면 미혼 응답자(5953명) 중 84.4%(5027명) 기혼 응답자(1037명) 중 85.8%(890명)가 청약통장을 보유하고 있다고 답했다.

반면 청약 접수 경험이 있는 2030세대는 26.2%(1833명)에 불과했다. 청약을 하지 않은 주요 원인은 혼인 여부에 따라 순위가 엇갈렸다.

미혼 중 청약경험이 없는 이들은 '청약제도 이해 부족'을 37.9%(1728명)로 가장 많이 꼽았다. 이외에 ▲자금부족 25.8%(1174명) ▲낮은 가점 14.9%(680명) ▲청약 계획 없음 13.2%(602명) ▲자격 미달 8.1%(370명) 순이었다.

기혼에서는 '자금 부족'이 41%(247명)로 가장 높고 이어 ▲청약제도 이해 부족 28%(169명) ▲낮은 가점 18.7%(113명) ▲자격 미달 6.6%(40명) ▲청약 계획 없음 5.6%(34명) 순으로 나타났다.

2030세대는 청약 경험이 없더라도 관심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관심 단지의 모집공고문을 찾아본 경험'과 '청약 가점 계산 경험'을 묻는 질문에 각각 63.9%(4467명) 42.1%(2946명)의 높은 비율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스테이션3 다방 관계자는 "생애 최초 특별공급 물량을 확대하고 신혼부부 소득 요건을 완화하는 등 2030세대를 위해 청약 시장의 문이 열렸지만 정보 불균형으로 인해 여전히 젊은층에게 쉽지 않은 게 현실"이라며 "다방은 2030세대 이용자들이 분양 정보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