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외국인·여성 신임 승진 10명 … “다양성·포용성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4일 정이 임원인사를 발표했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4일 정이 임원인사를 발표했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4일 발표한 2021년도 정기 임원인사의 특징은 외국인과 여성에 대한 승진 문호 확대 기조를 유지했다는 점이다.

삼성전자는 이날 인사에서 외국인·여성 승진자는 신임 10명을 포함해 17명이라고 밝혔다. 외국인·여성 신임 승진자는 2017년 5월 3명에서 그해 말 11명으로 늘었고 이듬해 11명, 올해 초에는 9명 규모였다.

SEA법인(미국) CE 비즈니스장인 스틴지아노 부사장은 미국 CE 영업 전문가로 시장에 대한 통찰력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에도 불구하고 미국 CE 매출 지속성장과 수익성 제고한 점을 인정받았다.

SEBN법인장(네덜란드) 메노 전무는 유럽시장 모바일 영업 전문가로 베네룩스 지역 판매 전략 고도화를 통한 견고한 수익성 유지와 프리미엄 제품군 시장지배력을 강화했다.

SERC법인(러시아) CE B2C팀장 드미트리 상무는 러시아 CE 영업 전문가로 러시아 프리미엄 TV 시장점유율 61% 달성과 라이프스타일 가전 매출 지속 확대 등 1위 위상을 공고화했다.

DS부문 일본총괄 영업팀장 아라이 상무는 일본 메모리/디스플레이 담당 현지인 영업리더로 대형 고객사들과의 네트워크 및 영업력을 바탕으로 일본내 반도체 매출 극대화에 기여했다.

VD사업부 서비스 비즈니스팀 부팀장 한상숙 전무는 서비스 기획 전문가로 서비스 파트너십 강화를 통한 TV 서비스 이용자 확대와 서비스 사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생활가전사업부 S/W개발그룹장 유미영 전무 가전 S/W를 총괄하는 여성 리더로 그랑데AI 세탁기 개발, 가전 제품내 음성인식 적용 등 차별화된 S/W 개발을 통한 제품 혁신을 주도했다.

SENA법인장(스웨덴) 조인하 전무는 구주, 중남미 영업 및 마케팅 전문가로 북유럽 4개국 소비자 가전 전 제품군 매출 지속 성장과 M/S 확대 등 시장 리더십을 제고했다.

경영지원실 글로벌협력팀 김수진 전무는 해외 변호사, 커뮤니케이션 등 다양한 경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지속가능경영분야 전사 중장기 전략 수립과 현안 대응에 기여했다.

DS부문 설비구매그룹장 박진영 전무는 반도체 설비구매 전문가로 글로벌 역량과 다양한 구매 거래선과의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반도체 차세대 핵심설비 적기 확보에 기여했다는 설명이다.

VD사업부 한국·중국PM그룹장 배희선 상무는 TV 영업 전문가로 프리미엄 제품군 중심의 판매 전략을 통해 동북아 지역에서 견실한 매출 성장에 기여했다.

무선사업부 해외지원그룹 전소영 상무는 재무 및 전략 전문가로 코로나19로 인한 사업환경 악화에 대비해 온라인 사업비중 제고와 투자비·유통재고 관리 등을 통해 수익성을 극대화했다.

네트워크사업부 서남아BM그룹 임아영 상무 네트워크 B2B 영업 전문가로 서남아 5G 비즈니스 전략 수립 및 실행 인도의 지오(Jio) 신규 제품 상용화와 신사업 확대 기반을 마련했다.

삼성리서치 데이터분석랩 이윤경 상무는 S/W 및 빅데이터 전문가로 빅데이터 처리를 위한 자동 분석 시스템, AI 연구용 데이터 관리 시스템 개발 등 전사 데이터 운영체계를 고도화했다.

IP센터 라이센싱2그룹 김은하 상무는 법학 지식을 겸비한 IP 전문가로 모바일과 네트워크 IP 관련 주요 소송 타결, 협상을 통한 비즈니스 리스크 제거 및 로열티 비용 절감에 기여했다.

경영지원실 전략그룹 권기덕 상무는 산업 및 경영전략 전문가로 전사 중장기 경영 전략 수립, IoT 전략 재정비, 데이터 관리체계 개선과 신사업 발굴 활동 강화 등의 공로를 세웠다.

메모리사업부 컨트롤러개발팀 장순복 상무는 스토리지 컨트롤러의 IP, 저전력 설계 등 전문성을 보유한 여성 리더로 기업용 고성능 SSD 및 모바일용 UFS 제품의 기술 리더십을 확보했다.

반도체연구소 파운드리 공정개발팀 구봉진 상무는 디퓨전 선행 공정 개발 전문가로 플래시CTF, DRAM Capacitor 등 뉴메모리 제품의 핵심기술 개발 및 반도체 공정기술 확보에 기여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번 외국인·여성 임원 승진에 대해 “조직 혁신과 지속가능경영의 기반이 되는 '다양성과 포용성(D&)'을 강화하려는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