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친환경 포장재 도입 확대… 이번엔 '종이 의류커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S샵이 업계 최초로 친환경 의류커버를 도입한다. /사진=GS샵
GS샵이 업계 최초로 친환경 의류커버를 도입한다. /사진=GS샵

GS샵이 업계 최초로 친환경 의류커버를 도입한다고 4일 밝혔다. 

기존에 의류 배송에 사용하던 의류커버는 부직포로 제작돼 일반쓰레기로 버려야 했으나 이번에 도입하는 친환경 의류커버는 100% 종이로 만들어져 재활용이 가능하다. 

GS샵은 오는 5일 오전 9시20분 패션 전문 프로그램 ‘더컬렉션’에서 방송하는 ‘쏘울 니트패널 핸드메이드 재킷’에서 친환경 의류커버를 처음 선보인다. 이를 시작으로 친환경 의류커버를 더욱 확대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GS샵은 친환경으로 지구를 구하는 ‘친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다양한 친환경 포장재를 도입하고 있다. ▲재생지 의류태그(tag) ▲종이 완충재 ▲물 아이스팩 ▲컬러잉크를 사용하지 않은 친환경 박스 등 친환경 포장재를 사용하고 있다. 올해 TV홈쇼핑 상품 기준으로 적용률은 15%를 훌쩍 넘는다.

배재성 GS샵 CX센터 상무는 “올해는 재활용이 가능한 종이 포장재를 늘리는 데 중점을 두고 빠르게 적용할 수 있는 것부터 실천해왔다"며 “12월 중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과 함께 방송상품 과대포장 점검을 실시하고 내년에는 친환경 생분해 봉투 포장재와 같이 새로운 소재를 개발하는 등 여러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지속 가능한 친환경 포장재를 도입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37.55하락 58.5610:51 03/09
  • 코스닥 : 880.01하락 24.7610:51 03/09
  • 원달러 : 1142.90상승 9.710:51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51 03/09
  • 금 : 68.32상승 1.9510:51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