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공익신고자 보호 '안심신고 변호사' 제도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가철도공단의 비리를 고발할 경우 변호사를 통한 비실명 대리신고가 가능해진다. 사진은 대전 국가철도공단 전경. /사진=국가철도공단
국가철도공단의 비리를 고발할 경우 변호사를 통한 비실명 대리신고가 가능해진다. 사진은 대전 국가철도공단 전경. /사진=국가철도공단
앞으로 국가철도공단을 상대로 한 비리를 고발할 경우 변호사를 통한 비실명 대리신고가 가능해진다.

국가철도공단은 공익신고자 신변보호를 위한 '안심신고 변호사'제도를 도입한다고 4일 밝혔다. 

이 제도는 공단이 위촉한 변호사가 공익신고자를 대신해 공단 감사실로 부정부패 등을 제보하는 시스템이다.

공단은 이 제도도입을 위해 감사와 인사․노무 분야 자문경험이 풍부한 변호사 3명을 위촉했으며 앞으로 공단 홈페이지에 관련 내용을 게시, 공익신고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김용범 상임감사는 "공익신고자들이 신분 노출로 인한 불이익이 두려워 공익제보 여부를 고민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며 "신고자의 익명성을 보장함은 물론 법률자문 지원으로 공익신고를 더욱 활성화해 청렴한 공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전=김종연
대전=김종연 jynews1@mt.co.kr  | twitter facebook

오로지 진실된 사실만을 보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5:30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5:30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5:30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5:30 03/02
  • 금 : 64.23하락 0.0615:30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