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유혹할래"… '하의실종' E컵녀, 입은거 맞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레이싱 모델 민한나가 의자 위에서 도발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사진=민한나 인스타그램
레이싱 모델 민한나가 의자 위에서 도발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사진=민한나 인스타그램
레이싱 모델 민한나가 의자 위에서 도발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민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모든것은 결국 다 잘되게 되어있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민한나는 가죽 원피스에 초커 목걸이를 한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민한나는 174㎝ 키에 가녀린 몸매에도 75E컵 볼륨 라인을 갖춰 '마네킹 모델'로 불린다.

'공대여신'으로 유명한 민한나는 현재 레이싱모델과 더블지FC 더블걸로 활동 중이다. 2019 한국패션디자이너협회 최우수 모델상을 수상했다.
 

  • 13%
  • 87%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