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내 밤 배달 라이더들이 접수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가 이달 5일부터 2주간 밤 9시 이후 시내 모든 활동을 중단키로 한 가운데 배달업계가 어수선한 틈을 타 호황을 누릴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스1
서울시가 이달 5일부터 2주간 밤 9시 이후 시내 모든 활동을 중단키로 한 가운데 배달업계가 어수선한 틈을 타 호황을 누릴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로 서울시가 이달 5일부터 2주간 밤 9시 이후 시내 모든 활동을 중단키로 한 가운데 배달업계가 어수선한 틈을 타 호황을 누릴 것으로 보인다.

지난 4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629명으로, 이 중 서울만 295명이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5일 오전 0시부터 2주간 밤 9시 이후 시내 모든 활동을 전면 중단하는 '완전 멈춤'을 실시키로 했다.

이는 기존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보다 한층 강화된 조치로 음식점, 카페, 실내체육시설 등 중점관리시설 뿐만 아니라 상점, 영화관, PC방, 독서실, 스터디카페, 놀이공원, 이·미용업, 마트, 백화점 등 일반관리시설도 모두 문을 닫아야 한다.

지난 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3분기 예금취급기관 산업별 대출금에 따르면 예금은행의 자영업자(비법인기업) 대출은 387조9000억원이다. 이는 지난 2분기(378조8000억원)보다 9조1000억원 증가한 금액이다. 그만큼 코로나19로 매출이 급감하자 대출을 늘린 자영업자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음식점, 카페에 이어 상점, 마트, 독서실 등 영업제한 조치가 확대돼 피해도 더욱 커질 것으로 우려된다. 차남수 소상공인연합회 본부장은 "지금은 긴급 상황"이라며 "외부 환경만 변하고 유통 업계 내부 실정은 전과 똑같아 자영업자가 살아남기 더 힘들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자영업자 영업 환경 개선을 위해 자금 지원 대책 등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가운데 배달업계는 완전멈춤 기간 더 호황을 누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배달서비스는 코로나19로 외출이 줄면서 수요가 급증했다.

배달의민족(배민)에 따르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발표 이후 지난달 23일부터 29일까지 배민 입점 문의 건수는 거리두기 1단계(10월26일~11월1일)보다 88% 증가했다. 코로나19로 비대면 산업이 커지면서 배달 수요가 급증해 관심이 높아진 것.

반면 지난달 서울시 우리마을가게 상권분석 서비스에 따르면 올 2분기 가장 높은 폐업률을 보인 PC방의 경우 88곳이 문을 닫았다. 뒤이어 치킨집은 폐업률 4.2%로 278곳이 폐업했다. 3분기 자료는 아직 발표되지 않은 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가 격상되면서 2분기보다 더 많은 곳이 문을 닫았을 것으로 추정된다.

코로나19 상황에서 상점 등을 운영하는 자영업자와 배달 산업의 온도차가 극명하게 갈렸다. 이에 대해 배달 업계 관계자는 "배달앱은 중개 플랫폼"이라면서 "음식점 등 상점 영업이 원활해야 배달앱도 성장한다"고 언급했다.

또 다른 업계 관계자는 "배달앱은 지난 2~3년 간 원래 호황 상태였다"며 "단순히 코로나19로 매출이 증가했다고 단정지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다만 관계자는 '재택근무자가 늘고 야외외출이 줄어든 데 대한 배달 수요는 늘지 않았냐'는 질문에 "카페‧디저트 카테고리는 주문량이 증가했다"고 답했다.

배달서비스 증가로 정부는 온라인 중심의 내수 대책을 전환하겠다는 입장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달 "외식쿠폰 적용대상에 배달앱을 포함해 거리두기 단계 상향시에도 쿠폰 사용 가능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부의 외식쿠폰 적용 등으로 배달 산업은 급성장이 전망된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23:59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23:59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23:59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23:59 01/19
  • 금 : 54.19하락 1.223:59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