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고베 2-0으로 꺾고 극적으로 'ACL 16강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원삼성이 4일(한국 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ACL 조별리그 G조 경기에서 비셀 고베를 2-0으로 꺾고 극적으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선제골을 넣은 김건희가 기뻐하는 장면.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수원삼성이 4일(한국 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ACL 조별리그 G조 경기에서 비셀 고베를 2-0으로 꺾고 극적으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선제골을 넣은 김건희가 기뻐하는 장면.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수원삼성이 극적으로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수원삼성은 4일(한국 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ACL 조별리그 G조 6라운드 경기에서 비셀 고베를 2-0으로 꺾었다.

이로써 수원은 1승2무1패, 승점 5점으로 광저우 에버그란데와 동률을 이뤘으나 골득실에서 앞서 조2위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16강 진출을 위해 2골 차 이상의 승리가 필요했던 수원은 3-5-2 포메이션으로 나서 비셀 고베 골문을 공략했다. 전반은 0-0으로 마무리. 계속된 슈팅이 골로 연결되지 않은 점이 아쉬웠다.

수원삼성은 후반 시작과 함께 박상혁을 빼고 김건희를 투입하며 선제골을 뽑아냈다. 후반 4분 김민우의 코너킥을 받은 김건희가 헤딩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후반 23분 임상협이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2-0을 만들었다. 수원의 16강 진출이 가능해진 순간이었다. 빗셀 고베는 핸드볼 파울로 페널티킥을 헌납했다.

이후 수원은 남은 시간을 잘 흘려보내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23:59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23:59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23:59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23:59 01/22
  • 금 : 55.20하락 0.2923:59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