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희롱 ‘삼성 신인 신동수’ 방출… “산삼보다 몸에 좋은 고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 라이온즈 신인 신동수가 SNS 막말 파문을 일으키며 방출 위기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홈페이지 캡처
삼성 라이온즈 신인 신동수가 SNS 막말 파문을 일으키며 방출 위기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홈페이지 캡처

삼성 라이온즈의 신인 내야수 신동수(19)가 성희롱·장애인 비하 등의 막말 파문을 일으켜 방출 됐다.


6일 삼성 라이온즈에 따르면 최근 신동수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이 사회적으로 큰 논란이 된데 대해 자체 조사를 벌였고 전날 방출을 결정했다.


지난 4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신동수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의 내용은 소속팀 삼성의 지도자와 선배, 연고지 대구광역시, 장애인까지 비하하는 표현이 가득 담겼고 미성년자 성희롱 표현도 있었다.


신동수는 여고생 사진과 함께 “산삼보다 몸에 좋은 고삼”이라고 쓰는가 하면 기차 앞좌석 사진을 찍어 “X됐다. 내 앞에 장애인 탔다. 나 장애인공포증 있는데”라고 적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수칙도 비웃었다. 한국야구위원회(KBO)에서 발송한 자가 점검 요청 메시지와 함께 욕설을 적은 게시물도 있다.


차마 입에 담기 힘든 표현이 한두 개가 아니다. 삼성 구단은 문제가 불거지자 “사실을 확인 중”이라고 말을 아꼈지만 파문이 확산돼 결국 방출을 결정했다.


삼성 측은 신동수 징계위원회를 내일(7일) 열 계획이었지만 이번 게시물의 수위가 구단 이미지를 크게 실추시킨 만큼 발빠르게 움직여 방출을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신동수는 개성고등학교 출신으로 2020년 신인 드래프트 2차 8라운드(전체 75순위)에 삼성의 지명을 받았다. 올 시즌 1군 무대는 밟지 못했고 퓨처스리그 성적은 초라하다. 그는 52경기에 출전해 타율 0.156 1홈런 6타점을 기록하는데 그쳤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23:59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23:59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23:59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23:59 01/18
  • 금 : 55.39하락 0.3123:59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