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접떨지마" 외질혜, '철구 옹호'는 시청자들 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프리카 BJ 철구의 아내 BJ 외질혜가 남편의 막말을 두둔한 것과 관련 사과문을 게재했다. /사진=외질혜 인스타그램
아프리카 BJ 철구의 아내 BJ 외질혜가 남편의 막말을 두둔한 것과 관련 사과문을 게재했다. /사진=외질혜 인스타그램
아프리카 BJ 철구의 아내 BJ 외질혜가 남편의 막말을 두둔한 것과 관련 사과문을 게재했다. 

외질혜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 당시 오빠(철구)와 동시에 방송을 진행하고 있어 그 사실을 정확하게 알지 못했다. 방송 상황을 채팅으로만 알 수 있는 상황이었다"며 "시청자분들이 억까(억지로 까는 것)이며 선동당하지 말라는 채팅이 올라와 이간질러로 확신해 그 발언을 하게 됐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외질혜는 "이렇다 하여 제가 한 발언에 대해 잘못이 없다는 것이 아닌 우선은 상황 설명을 드려야 할거 같아 말씀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에 앞서 지난 3일 철구는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 개그우먼 故 박지선을 모독하는 발언을 해 논란이 일었다. 철구는 논란이 커지자 "박미선을 말한 것"이라며 엉뚱한 해명을 해 더욱 논란을 키웠다. 

논란이 계속되자 외질혜는 4일 자신의 개인방송에서 "주접떨지마라. 박미선이라고 했다잖아. 어떻게든 뭐 하나 하려고 그러는데 그래봤자 잘 먹고 잘 산다"라고 철구를 옹호해 누리꾼들을 격분케 했다. 

이하 외질혜 사과문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bj 외질혜 입니다.

다름이 아닌 이번 기사에 대하여 말씀드리고자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해당 기사의 사건에 대해 상황을 먼저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 당시 오빠와 동시에 방송을 진행하고 있어 그 사실을 정확하게 알지 못하였습니다.

방송 상황을 채팅으로만 알 수 있는 상황이었고 그 후 몇 몇 시청자분들이 사건을 말해주셨고 다른 시청자분들은 억까이며 선동당하지 말라는 채팅이 올라와 이간질러로 확신하여 그 발언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렇다 하여 제가 한 발언에 대해 잘못이 없다는 것이 아닌 우선은 상황 설명을 드려야 할거 같아 말씀드립니다.

방송 중이라 앞뒤 상황을 정확히 알지 못하였고 방송 중에는 많은 이간질러가 존재하기에 이간질러로 확신하여 발언을 하게 되었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기사를 보시고 상황을 알고 난 후에 발언을 하였다고 생각하시어 이렇게 말씀드립니다.. 저의 발언으로 인해 불쾌하셨을 모든 분들께 대단히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