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출혈' 이외수 근황 "이 악물고 버티고 계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뇌출혈' 이외수 근황 "이 악물고 버티고 계신다"
뇌출혈로 쓰러진 소설가 이외수(74)의 근황이 전해졌다.
 
이외수의 큰 아들 한얼씨는 지난 5일 인스타그램에 "매일 콧줄로 투여 되는 에너지가 얼마 안되는데도 9개월이 다 되도록 이를 악물며 버티고 계신 건 아버지를 걱정하고 응원해 주시는 여러분들 덕분이 아닌가 싶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한얼 씨는 영상도 게재, 병상에 누워 있는 아버지에게 편지를 읽어주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평소 소통을 좋아하셨던 아버지를 위해 면회갈 때마다 여러분들이 남겨주신 글을 읽어드리고 있다"며 "혹시 편지를 쓰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 홈페이지 게시판(우체통)에 남겨주시면 잊지 않고 전달해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또 "기도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 올린다"고 덧붙였다.

이 소설가는 지난 3월22일 강원 화천 상서면 다목리 감성마을에서 뇌출혈로 쓰러진 뒤 투병 중이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3.11상승 1.67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