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14회, 박은석-이지아 본격 공조 시작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이지아와 박은석이 조수민 살해범에 대한 본격적인 복수를 시작했다. /사진=SBS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이지아와 박은석이 조수민 살해범에 대한 본격적인 복수를 시작했다. /사진=SBS
'펜트하우스' 이지아와 박은석이 조수민 살해범에 대한 본격적인 복수를 시작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14회에서는 심수련(이지아 분)에 대한 모든 오해를 푼 로건리(박은석 분)가 공조를 제안하고 심수련이 이를 수락했다. 이어 주단태(엄기준 분)가 민설아(조수민 분)의 목을 조른 후 난간에서 밀쳐버리는 기억을 떠올렸다.

심수련과 헤라팰리스 사람들은 '민설아를 죽인 범인이 이 안에 있다'는 현수막과 마네킹이 거꾸로 매달린 '핏빛 이벤트'에 경악했다. 심수련은 마네킹에 민설아의 운동화가 신겨있자 혼란스러워했고 오윤희(유진 분)은 47층에서 누군가 민설아를 밀었던 기억을 떠올리고는 충격받았다.

이어 로건리로부터 민설아와의 관계를 밝히라는 협박 문자를 받은 심수련이 불안에 떨며 파티장을 나설 때 천서진(김소연 분)이 나타나 심수련을 붙잡았다. 천서진은 "당신 짓이지"라며 민설아를 그린 그림까지 꺼내들었고 민설아가 심수련의 딸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심수련은 그날 밤 민설아가 헤라팰리스에서 떨어진 것을 직접 목격했다며 천서진과 주단태의 불륜 관계와 두 사람이 민설아에게 약점 잡히자 기계실에 가뒀던 사실을 터트렸다. 이어 천서진에게 "내가 봤어. 그 아이를 밀던 손. 빨간색 루비 반지"라고 속삭였다. 몰래카메라로 지켜보던 로건리는 심수련이 이미 모든 것을 알고 있었다는 것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후 구호동(박은석 분)이 신분을 위조했음을 알게 된 심수련은 구호동이 살고 있다는 호텔 스위트룸에 잠입했다. 민설아와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보고 구호동이 로건리와 동일 인물임을 파악했다. 몰래 숨어있던 심수련은 방으로 들어온 로건리를 뒤에서 덮치고는 "왜 불쌍한 애한테 상처를 줬냐"라고 골수이식 후 민설아를 파양시켰던 일을 캐물으며 울었다.

로건리는 엄마의 행복을 바라왔던 민설아의 목소리를 들려주며 범인부터 찾자고 설득했다. 그는 "우리 같이 해요 설아 복수"라고 손을 내밀었지만 심수련은 "난 이번 일에 내 목숨을 걸었어. 방해되는 사람은 모조리 쓸어버리겠어"라며 자리를 떴다.

심수련이 호텔방을 나설 때 로건리를 찾아온 주단태는 오윤희와 마주쳤고 의심스러워하는 주단태에게 로건리는 파티 일로 사과하러 온 것이라며 심수련을 도왔다. 이후 로건리를 다시 찾아온 심수련은 "당신 용서한 거 아니에요. 우리 설아를 위해서 잠깐 참은 것뿐이에요"라며 다음 계획을 물었고 명동 땅을 매개로 주단태의 손을 잡을 거라는 로건리에게 "앞으로 주단태와의 모든 거래는 오윤희를 통하세요. 오윤희 내 사람이에요"라며 공조를 수락했고 이어지는 복수를 예고했다.

펜트하우스 15회는 1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