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초라했다"… 가수 한혜진, 김용임과 무슨 사이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침마당'에 절친 사이인 가수 한혜진(사진)이 김용임과 출연했다. /사진=뉴스1
'아침마당'에 절친 사이인 가수 한혜진(사진)이 김용임과 출연했다. /사진=뉴스1
'아침마당'에 절친 사이인 가수 한혜진과 김용임이 출연했다.

15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 코너에는 동갑내기 가수 김용임과 한혜진이 나와 오랜 인연을 소개했다.

김용임은 "한혜진과 대학교 동창이다. 저는 무용과였고 이 친구는 영화과"라고 말했다. 

한혜진은 "저희 둘이 학과가 달라서 만날 기회가 없었다. 그런데 학교가 작다 보니 지나가다 보면 친구들이 '쟨 누구누구야'라고 말해줬다. 그때 김용임이 지나가는데 다른 친구가 '쟤 가수야. 지금 활동 중이야. 노래 잘해'라고 하더라. 우연히 노래를 들었는데 노래를 너무 잘했다"고 설명했다.

김용임은 "저는 한혜진 얘기를 화장실에서 들었다. 친구들이 혜진이가 예쁘다길래 찾아보니까 정말 예쁘더라"며 "가수 데뷔는 제가 먼저 했는데 인기는 혜진이가 먼저 얻었다. 그때 TV에 나오길래 속상해서 꺼버렸다. 혜진이가 미운 게 아니라 그냥 제 자신이 초라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김용임은 최근 근황을 전했다. 그는 "가수 활동 하고 이렇게 방송 활동 많이 하긴 처음이다. 많이 사랑해줘서 제 노래를 부를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혜진은 "친구가 잘되니까 박수 주고 그러지만 가끔 심술도 난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용임은 "처음엔 한혜진이 인기 많았다. 제가 늦게나마 알려졌다. 인기는 오르락 내리락 한다"고 말했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098.10하락 2.2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