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관내 유망 수출기업들의 해외수출 경쟁력강화 발판 마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내 유망 수출기업들이 경기도의 ‘2020년도 수출기업 지식재산권 융합개발 지원사업’에 참여해 42건의 지식재산권을 확보하는 등 해외수출 경쟁력 강화의 발판을 마련했다.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경기도내 유망 수출기업들이 경기도의 ‘2020년도 수출기업 지식재산권 융합개발 지원사업’에 참여해 42건의 지식재산권을 확보하는 등 해외수출 경쟁력 강화의 발판을 마련했다.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경기도내 유망 수출기업들이 경기도의 ‘2020년도 수출기업 지식재산권 융합개발 지원사업’에 참여해 42건의 지식재산권을 확보하는 등 해외수출 경쟁력 강화의 발판을 마련했다. 
 
15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 사업은 유망 중소·중견기업의 수출활성화 및 글로벌 경쟁력 창출을 목적으로 수출 제품에 대한 맞춤형 특허·브랜드·디자인 융합개발을 지원하고자 경기도가 지난 2015년부터 추진했다.

올해는 역량과 사업성 등을 평가해 9개사를 사업 대상으로 선정, 제품 디자인 개발 단계에서부터 개발완료시까지 지식재산을 기반으로 한 대내외 분석, 시장조사, 지식재산 권리화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했다. 

구체적으로 기업 당 최대 3900만 원 이내에서 특허·디자인·상표 등록 등 국내외 지식재산 권리화 등은 물론, 디자인 목업 제작, 제품 및 브랜드·포장디자인 개발, 디자인 공모전 참가 등 다양한 지원을 펼쳤다.  

‘지식재산권 융합개발 지원 사업 지원 과제 현황(단위 천원). / 자료제공=경기도
‘지식재산권 융합개발 지원 사업 지원 과제 현황(단위 천원). / 자료제공=경기도
참여기업 9개사는 ㈜에이치비티(족부질환 측정진단용 인솔스캐너), 미루시스템즈(투표용지 양면 홈 프린터), 주식회사 올프스(퍼스널 모빌리티용 스마트 배터리백), 아르고스다인(드론 무인운영 시스템), ㈜워트웍스유진(싱글 레버 수전), 디바이스디자인㈜(블루투스 스마트 체온계), 트라이캠테크놀로지(전기 근막이완 관리기), ㈜에이티바이오(플라잉 스낵건), ㈜아폴로산업(자동 손세정 비접촉 디스펜서 기기)이다.

이 기업들은 도의 지원을 통해 올 한 해 동안 특허 15건, 디자인 16건, 상표 7건, 해외특허 4건 등 42건의 지식재산권 확보 성과를 거뒀다.

도는 특히 대학교수, 특허 전문 변리사·변호사 등 각계각층 민간 전문가가 참여하는 ‘평가위원회’를 운영해 참여기업들의 결과물을 보완·발전시켜나갈 수 있도록 컨설팅을 제공하기도 했다.  

최병길 과학기술과장은 “지식재산권 분쟁 위험 없이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제품·디자인 개발을 지원해 해외시장 진출의 초석을 다지는데 초점을 뒀다”며 “앞으로도 유망 중소기업들이 수출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기술은 물론 디자인 개발 등 다양한 지원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23:59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23:59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23:59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23:59 01/26
  • 금 : 55.32하락 0.0923:59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