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종인 사과에 "진심이면 이제 행동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사진=뉴스1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이 전 대통령인 이명박·박근혜의 구속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를 한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해 '반성 이후의 행동'을 촉구했다.

신영대 민주당 대변인은 15일 오전 현안브리핑에서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국민의힘 전신이었던 정당에서 배출된 두 전직 대통령의 구속에 대해 국민께 사과했다"며 "사과와 반성이 진심이라면 이제 행동으로 보여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신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김 위원장의 사과를 존중한다. 오늘의 사과와 쇄신에 대한 각오가 실천으로 이어지기를 기다리겠다"고 전했다.

다만 신 대변인은 "국민은 김 위원장이 광주에서 무릎을 꿇고 사죄한 뒤 본회의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이 5.18 관련 법안에 반대표를 던진 걸 기억한다"며 "세월호 유가족들을 찾았으나 그 관련 법안에 반대했던 모습도 기억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제는 말과 행동이 일치되기를 바란다. 아울러 김 위원장의 사과가 개인만의 반성이 아니라 국민의힘 모두의 반성과 사과이기를 바란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극한의 어려움에 처한 민생을 위해 정쟁을 끝내고 방역에 협력하는 것이 시작이기를 바란다. 분명한 것은 백마디 말보다 실천이 중요하다는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두 전직 대통령들의 구속 사태와 관련해 "(당시) 집권여당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고 대국민 사과를 발표했다.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23:59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23:59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23:59 01/27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23:59 01/27
  • 금 : 55.74상승 0.4223:59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