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에이비프로바이오, 코로나 항체치료제 글로벌 임상2/3상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이비프로바이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화항체치료제 'ABP300'이 글로벌 임상2/3상을 진행한다./사진=에이비프로바이오
에이비프로바이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화항체치료제 'ABP300'이 글로벌 임상2/3상을 진행한다./사진=에이비프로바이오
모더나 관련주로 알려진 바이오기업 에이비프로바이오의 미국 자회사 에이비프로코포레이션이 중화항체치료제 'ABP300'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 효과 검증을 위해 글로벌 임상2/3상을 진행한다.

1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이번에 임상2/3상을 진행하는 에이비프로의 경우 코로나19 환자 중 경미하거나 중등도 수준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며 위약(가짜약)과 ABP300 투약그룹(저용량·고용량) 등 모두 3그룹으로 나눠 투약한 후 경과를 살펴볼 예정이다.

앞서 에이비프로바이오는 지난 10월 42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ABP300 임상1상을 투약했다. 결과는 내년 1분기쯤 나올 것으로 전해졌다. 

ABP300은 코로나19 완치자들에게 발굴한 항체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에이비프로바이오에 따르면 코로나바이러스의 스파이크 단백질 내부에 있는 세포 수용체 결합 부위에 작용, 바이러스 감염 환자의 ‘ACE2' 수용체와의 결합을 방해한다. 바이러스의 세포 내 침투와 감염을 막는 것이다. 
[단독] 에이비프로바이오, 코로나 항체치료제 글로벌 임상2/3상 시작

회사 측은 ABP300의 경우 전임상단계에서 동물시험을 통해 코로나19의 완전 중화뿐 아니라 효능과 안전성 측면에서 기존에 개발 중인 약물보다 우월한 것으로 평가된다고 설명했다.

이안 첸 에이비프로 대표는 "ABP300이 기존에 개발 중인 코로나 중화항체에 비해 효능이 뛰어날 뿐 아니라 바이러스가 항체를 이용해 숙주 세포에 급속히 퍼져 증상을 더 악화시키는 항체의존면역증강(ADE)이 현저히 감소하기 때문에 안전성도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회사는 ABP300은 변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효과 외에도 ADE 감소 효과를 보여 코로나19 치료제로써 경쟁력을 갖췄다고 분석했다. ADE는 체내에 침투한 바이러스가 중화 역할을 하는 항체를 이용, 숙주 세포에 급속히 퍼져 증상을 악화시키는 현상으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개발에서 해결해야 할 과제 중 가장 부분이란 분석이다.

에이비프로는 중국 상하이 생명공학 기업 맵웰과 ABP300을 공동 개발하고 있다. ABP300에 대해 중국을 제외한 대부분 국가에 대해 글로벌 권리를 보유하고 있다. 양사는 다양한 치료제 개발을 위해 에이비프로의 다이버스이뮨(DiverseImmune) 플랫폼을 포함한 각사의 항체 플랫폼을 활용하고 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3058.52하락 27.3810:38 01/18
  • 코스닥 : 961.53하락 2.9110:38 01/18
  • 원달러 : 1104.10상승 4.710:38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0:38 01/18
  • 금 : 55.39하락 0.3110:38 01/18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