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출근길 한파 지속… 내일쯤 추위 풀릴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 해 가운데 밤의 길이가 가장 긴 절기라 불리는 동지인 오늘(冬至)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강추위가 이어지겠다./사진=뉴시스
한 해 가운데 밤의 길이가 가장 긴 절기라 불리는 동지인 오늘(冬至)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강추위가 이어지겠다./사진=뉴시스
한 해 가운데 밤의 길이가 가장 긴 절기라 불리는 동지인 오늘(冬至)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강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중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 영향으로 이런 날씨 양상이 나타날 것으로 전망했다. 일주일 가량 지속된 이번 한파는 22일부터 기온이 오르면서 평년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예측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5~0도, 낮 최고기온은 1~9도로 예상된다. 강원지방기상청 등에 따르면 -16도는 강원 내륙에서 예상된다. 대관령과 태백 등 강원 산지는 -15도 안팎이 예보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5도 ▲춘천 -13도 ▲강릉 -2도 ▲대전 -5도 ▲대구 -3도 ▲부산 -1도 ▲전주 -3도 ▲광주 -2도 ▲제주 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도 ▲인천 3도 ▲춘천 2도 ▲강릉 7도 ▲대전 6도 ▲대구 7도 ▲부산 8도 ▲전주 6도 ▲광주 8도 ▲제주 10도다.

한국환경공단과 환경부 산하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충남과 광주, 전북에서 '나쁨' 수준까지 악화하겠다.

한국환경공단 측은 "대기 정체로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된데다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돼 일부 서쪽지역에서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1.5m로 예상된다. 서해 먼바다 파고는 1.5m까지, 남해 먼바다 최고 2.0m, 동해 먼바다 파고는 2.5m까지 일겠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39상승 1.5115:16 04/12
  • 코스닥 : 999.99상승 10.615:16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5:16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5:16 04/12
  • 금 : 60.94하락 0.315:16 04/12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