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콕족 늘자… 수제잼 만들기 등장 '눈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21일 손쉽게 딸기잼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수제딸기잼키트300G를 이달 17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GS리테일 제공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21일 손쉽게 딸기잼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수제딸기잼키트300G를 이달 17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GS리테일 제공

편의점 GS25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따라 집콕하는 고객들을 위해 '수제딸기잼키트300G'를 선보였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21일 손쉽게 딸기잼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수제딸기잼키트300G를 이달 17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상품 패키지에는 딸기, 설탕, 제조시 필요한 1회용 용기, 보관용 유리병, 만드는 설명서 및 유리병을 장식 할 수 있는 데코스티커까지 들어 있어 별도 추가 재료 구입없이 자신만의 수제딸기잼을 만들 수 있다. 가격은 9900원이다.

먼저 딸기를 깨끗하게 세척한 후 설탕과 딸기를 냄비에 함께 담아 물(즙)이 생길때까지 조물조물 으깨어주고 약불에서 10분 정도 끓여준다. 이 딸기잼을 식힌 후 유리병에 넣고 장식까지 하면 완성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지속됨에 따라 바깥 활동에 제한이 있어 무료함을 느끼는 고객들이 시간을 재미있게 보낼 수 있고 자신만의 잼을 만든 추억을 제공해 고객들의 높은 반응이 예상된다. 또 수제딸기잼키트에 있는 딸기는 당도는 높으나 상품화가 어려운 못난이 딸기를 같이 활용했다. 못난이 딸기는 일반적인 유통 판매가 어려워 주스상품용으로 주로 판매가 되었으나 이번 키트 상품에 적극 활용해 재배 농가 돕기에 동참하는 의미를 함께 제공한다.

GS25가 지난 2월 긴 나무 막대에 여러가지 과일을 끼워 달콤한 시럽을 바른 뒤 굳혀 만들어 먹는 탕후루 4종을 출시한 바 있다. 탕후루 상품은 집콕족에게 집안에서 혼자 노는 상품으로 인기를 얻으며 SNS에 다수의 만들어 먹는 법, ASMR 콘텐츠 등이 오르면서 관심을 받았다. 현재 GS25에서 조각과일 카테고리 상위권을 차지하며 지속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GS25에서는 딸기철을 맞아 색다른 먹는 재미를 제공하고자 추가로 ‘신선특별시킹스베리2입’ ‘신선특별시킹스베리550G’를 지난 17일 선보였다. 킹스베리는 기존 딸기보다 큼직한 모습으로 무게가 일반 딸기 대비 2~3배 중량이며 과즙이 많고 복숭아향이 돌아 최근 몇 년 사이에 고객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딸기 품종이다. 킹스베리는 재배농가가 많지않아 한정 기간 판매 예정이나 전년대비 10배 이상 충분한 물량을 확보해 공급에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가격은 킹스베리2입이 2900원, 킹스베리550G이 1만4900원이다.

김경훈 GS리테일 과일담당 MD는 “집안에 있는 시간이 점점 증가함에 무료함을 느끼는 고객이 많을 거라 판단해 제철 과일을 가지고 재미와 추억을 함께 제공하고자 이번 딸기잼키트를 기획했다”며 “많은 분들이 힘들겠지만 생산 농가분들도 판매에 어려움이 있다는 것을 공감해 많은 소비로 이어지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23:59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23:59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23:59 04/15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23:59 04/15
  • 금 : 64.17상승 1.6123:59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