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호가' 임미숙, 35년 동안 여행 못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면 임미숙이 35년 만에 공황장애를 극복하고 동료 개그우먼들과 여행을 떠났다.  /사진=뉴스1(JTBC '1호가 될 순 없어' 제공)
개그우면 임미숙이 35년 만에 공황장애를 극복하고 동료 개그우먼들과 여행을 떠났다. /사진=뉴스1(JTBC '1호가 될 순 없어' 제공)
JT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개그우먼 임미숙이 35년 만에 공황장애를 극복하고 속초 여행을 떠났다.

지난 20일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함께 우정 여행을 떠난 임미숙·박미선·이경실·이경애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임미숙은 1985년 이경애와 떠난 부산 해운대 여행이 마지막 여행이었다고 고백했다. 공황장애 때문에 차를 타고 1시간도 이동하기 어려웠기 때문이다.

박미선은 “한 번도 여행을 가본적 없다길래 설마 했는데 말도 안 되게 집에 있었다더라”라며 임미숙을 위한 여행을 계획한 이유를 설명했다.

임미숙은 휴게소도 35년 만에 처음이었다. 긴 세월 동안 고속도로 휴게소를 찾지 못했던 임미숙은 변해버린 휴게소 풍경에 신기해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아이처럼 신난 임미숙은 “저는 휴게소도 여행코스다”며 감탄했다.

속초 바다에 도착한 네 사람은 이날의 추억을 간직하기 위해 겨울 바다를 배경으로 우정 사진을 찍었다. 임미숙은 해변에서 “오늘 나는 알을 깨고 나온 날이다”며 감격했다.

이경애는 “이렇게 좋아할 줄 알았으면 조금 더 일찍 올 걸”이라고 말하며 임미숙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후 네 사람은 카트장으로 향해 레이싱을 즐겼다. 공황장애를 앓기 시작한 이후 운전을 하지 않았다는 임미숙은 세 친구의 응원 속에서 자신감을 얻어 카트 운전에 성공했다. 임미숙은 친구들에게 “정말 고맙다”며 우정 여행의 소감을 밝혔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