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제일 못생겼다"는 한지민… 언니가 데뷔할 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지민이 방송에서 친언니의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MBN '더 먹고 가' 캡처
배우 한지민이 방송에서 친언니의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MBN '더 먹고 가' 캡처
배우 한지민이 방송에서 친언니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N ‘더 먹고 가’에서 한지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임지호 셰프, 강호동, 황제성과 식사를 함께했다.

이날 한지민은 자신이 아닌 언니가 연예인이 될 뻔 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그는 “언니는 외향적이고 나는 조용해서 언니가 연예인하면 되겠다고 했는데 카메라가 불편하다더라. 나는 카메라가 이상하게 편했다. 그러다보니 내가 배우로 데뷔했다”고 말했다.

그는 “언니는 촬영을 몇번 했다가 그만두고 내가 이 일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강호동이 “한지민 가족 외모가 온라인에서 큰 화제였다”고 운을 떼자 한지민은 “인터넷에 가족 중 내가 제일 못생겼다고 나오더라. 언니가 예뻐서 동네에서 유명했다. 나는 누구누구의 동생이었다”고 답했다.

과거 자신이 까칠한 동생이었음을 고백하기도 했다. 그는 “약간 까칠한 동생이었다. 언니 남자친구가 전화하면 밤에 전화하는 거 아니에요 하고 끊어줬다”며 웃었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9.88하락 27.6409:11 04/23
  • 코스닥 : 1019.39하락 6.3209:11 04/23
  • 원달러 : 1119.10상승 1.809:11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09:11 04/23
  • 금 : 62.25하락 1.4609:11 04/23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