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코로나19 전담병원 신청한 세화병원 찾아 "감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화섭(사진 왼쪽) 안산시장은 21일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을 신청한 지인환 세화병원장을 방문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 사진제공= 안산시
윤화섭(사진 왼쪽) 안산시장은 21일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을 신청한 지인환 세화병원장을 방문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 사진제공= 안산시
윤화섭 안산시장은 21일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을 신청한 세화병원을 찾아 “코로나19 사태에 큰 뜻을 갖고 쉽지 않은 결정을 내려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2000년 개원한 세화병원은 149병상 규모의 병원으로, 윤화섭 시장의 요청을 받아 코로나19를 전담하는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을 위해 방역당국에 신청한 상태다.

감염병 전담병원은 기존 병상 환자를 이동, 분산해 병원 전체 또는 1~2개 병동을 비워 코로나19 중증환자를 전담하게 된다.

세화병원은 지난달 18일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하면서 5층 병동 의료진 및 입원환자에 대해 이달 31일 정오까지 코호트(동일집단) 격리조치가 내려졌다.

윤화섭 시장은 이에 따라 세화병원 전체를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운영할 것을 병원 측에 요청했고, 병원 측도 선뜻 받아들이기로 했다.

지인환 세화병원장은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을 위해 더 이상 환자를 받지 않고, 공간을 확보하고 있다”며 “하루빨리 지정되도록 시의 적극적인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윤 시장은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서로 협력해서 K-방역을 선도할 수 있도록 불편한 부분 등에 대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다가오는 성탄절을 맞아 안산시에 큰 선물을 주셨다”고 말했다.

한편 감염병 전담병원은 보건복지부 심의를 통해 지정되며, 최근 급증하고 있는 코로나19 환자에 따른 병상부족 해소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산=김동우
안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47상승 9.8512:07 04/19
  • 코스닥 : 1028.92상승 7.312:07 04/19
  • 원달러 : 1117.90상승 1.612:07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2:07 04/19
  • 금 : 65.12상승 0.9512:07 04/19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