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세계 최고층 빌딩에 이름 새긴다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탄소년단 뷔의 이름이 세계 최고층 빌딩인 두바이 '부르즈 칼리파'에 새겨질 전망이다. 
/사진=장동규 기자, 바이두뷔바
방탄소년단 뷔의 이름이 세계 최고층 빌딩인 두바이 '부르즈 칼리파'에 새겨질 전망이다. /사진=장동규 기자, 바이두뷔바

방탄소년단 뷔의 이름이 세계 최고층 빌딩인 두바이 '부르즈 칼리파'에 새겨질 전망이다. 

26일 뷔의 중국 팬클럽 '바이두뷔바'에 따르면 오는 30일 0시(현지 시각 29일 18시 50분) 뷔의 생일에 맞춰 부르즈 칼리파 빌딩에서 라이트쇼가 3분간 상영된다. 건물 외벽에 뷔의 얼굴과 이름, 생일 메시지가 걸릴 예정이다.

팬클럽 측은 "뷔의 글로벌한 명성과 영향력, 긍정적인 개인 이미지 덕분에 K팝 아티스트 최초로 개인 광고를 진행하게 돼 영광"이라고 전했다.

부르즈 칼리파는 높이 828미터, 163층의 세계에서 가장 높은 빌딩이다. 이 건물은 광고 조건이 까다로워 글로벌 기업이나 두바이 왕실의 광고만이 허락돼 왔다.

한국에선 2018년 그룹 엑소가 두바이 미디어 오피스의 후원으로 영상 광고를 진행했다. 하지만 한국 연예인 개인의 생일 광고가 송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와 더불어 세계 최대의 음악 분수인 두바이 분수에서는 뷔의 첫 솔로 영어 자작곡인 'Winter Bear(윈터 베어)'에 맞춰 분수쇼도 진행된다. 두바이 분수는 축구장 크기 2배의 인공호수에 위치한 것으로 세계 3대 분수쇼 중 하나다. 6600개의 조명과 50대의 컬러 프로젝터가 소리와 빛의 변화를 만들어낸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