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심야 통행량, 어디가 가장 많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 31개 시군 중 자정부터 오전 6시까지 심야 교통 통행량이 가장 많은 곳은 수원시로 나타났다.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 31개 시군 중 자정부터 오전 6시까지 심야 교통 통행량이 가장 많은 곳은 수원시로 나타났다.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 31개 시군 중 자정부터 오전 6시까지 심야 교통 통행량이 가장 많은 곳은 수원시로 나타났다.

3일 경기연구원이 발간한 '모바일 데이터 기반 심야 모빌리티 특성 분석 연구'에 따르면 통행량은 수원시가 10만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성남시(8만6000), 고양시(8만), 용인시(7만7000), 부천시(7만4000천) 순으로 나타났다. 1인당 심야통행 원단위(통행/인)는 평택시(0.11), 구리시(0.11), 이천시(0.10), 하남시(0.10), 양주시(0.10) 순으로 나타났다. 

대규모 택지개발이 이뤄지고 인구가 많은 지역이 심야통행량이 많고 평택시와 같이 대규모 산업 및 물류시설이 입지한 지역은 심야통행 원단위가 높게 나타났다.

경기연구원 ‘모바일 데이터 기반 심야 모빌리티 특성 분석 연구’에 따르면 2019년 11월, 1개월간 3억 9100만 개의 모바일 데이터를 이용해 경기도를 중심으로 한 수도권을 대상 0시부터 6시까지의 심야시간 모빌리티 특성을 분석했다.

경기도 시군 심야통행량(발생기준). / 자료제공=경기연구원
경기도 시군 심야통행량(발생기준). / 자료제공=경기연구원
주중 1일 심야통행량은 경기도가 가장 많은 109만9000통행(48%)을 나타냈고, 다음으로 서울 94만2000통행(41%), 인천 25만9000통행(11%) 순이다. 1일 통행 중 심야통행 집중도는 경기 4.8%, 서울 4.5%, 인천 5.4%로 나타났고 1인당 심야통행량인 ‘심야통행 원단위’는 경기 0.08통행/인, 서울 0.10통행/인, 인천 0.09통행/인으로 경기도가 가장 낮았다.

수도권 시도 심야통행량. / 자료제공=경기연구원
수도권 시도 심야통행량. / 자료제공=경기연구원
주중과 주말 심야통행 관련해서 경기도 심야통행은 토요일이 117만8000 통행으로 가장 많고 일요일이 98만 2000 통행으로 가장 적었다. 주중에는 금요일이 114만4000 통행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수도권 내 통행을 대상으로 했을 때, 경기도는 주중이 주말보다 통행거리가 길고 통행시간도 많이 소요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통행거리와 통행시간이 가장 긴 월요일이 11.3km, 61.8분이고 가장 짧은 일요일이 7.7km, 47.7분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연령대별 통행량은 50대가 26만8000 통행(24.4%)으로 가장 많고 40대, 60대, 30대, 20대, 70대 이상, 10대 순으로 나타났다. 통행 원단위는 50대와 60대가 0.12통행/인으로 심야통행 빈도가 가장 높았다. 성별 구성은 남성이 65%, 여성이 35%로 심야 특성상 남성의 비중이 높았고 원단위도 남성이 0.11통행/인으로 여성 0.06통행/인의 약 2배로 나타났다.  

심야 통행거리 및 통행시간 특성과 관련해서 경기도의 평균 통행거리는 10.3km이고 통행시간은 58.6분으로 수도권 3개 시·도 중 가장 길게 나타났다. 경기도 시·군의 통행거리는 여주시가 15.0km로 가장 길고 안양시가 8.2km로 가장 짧았다. 통행시간은 양주시가 67.3분으로 가장 많고 성남시가 54.5분으로 가장 적게 소요됐다. 

김병관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경기도는 넓은 면적과 서울 중심 통행으로 긴 통행거리와 많은 통행시간을 보이고 있다”며 “특히 경기도민의 심야 이동에서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모바일 데이터 등 첨단자료를 이용해 증거에 기반한 연구와 정책 수립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보고서는 ▲심야통행의 주요 통행지점과 소외지역을 파악해 시간대와 통행방향별 적절한 심야 교통서비스 제공 ▲데이터 기반의 교통정책 분석과 수립 ▲민간과 공공의 데이터를 융합한 교통서비스 모니터링 지표개발의 필요성을 제안하고 있다. 

24시간 체제로 움직이는 수도권의 심야시간 모빌리티(mobility) 특성 분석 연구는 기존 설문조사 기반의 통행실태조사로는 파악하기 어려웠던 심야통행 특성을 휴대전화로부터 생성된 모바일 데이터를 이용하여 실증적으로 분석하고 활용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5:32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5:32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5: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5:32 03/05
  • 금 : 63.11상승 1.6715:32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