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라 한빛소프트 대표 "2021년, 한빛 팬 늘릴 것"

[신년사]김유라 한빛소프트 대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유라 한빛소프트 대표. /사진제공=한빛소프트
김유라 한빛소프트 대표. /사진제공=한빛소프트
한빛소프트가 2021년 새해를 맞아 게임과 비게임사업에서 시장 트렌트 선도와 소통을 바탕으로 하는 경영전략 및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김유라 한빛소프트 대표는 신년사에서 "소비자들의 취향은 점점 더 까다로워지고 있고 이를 사로잡기 위해서는 팬슈머(Fan+Consumer) 전략이 중요한 시대"라며 "좌고우면하지 않고 우리만의 색깔을 유지하면서 롱런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한빛소프트의 팬을 늘려 나갈 방침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비대면 시대에 당사의 모든 게임 및 비게임서비스가 글로벌 이용자들에게 꾸준히 사랑받으면서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서비스 품질을 제고하고 시장 트렌드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빛소프트는 차별화된 게임성을 갖춘 신작 라인업을 추가로 준비하고 있다. 현재 스퀘어에닉스와 대규모다중접속3인칭슈팅게임(MMOTPS)을 개발 중이다. 이 게임은 PC 및 콘솔에 대응하는 대작으로서 그래픽과 조작감 등 모든 면에서 유저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안겨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울러 장수 PC 온라인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그라나도 에스파다' IP를 활용한 대작 모바일 MMORPG '그라나도 에스파다 M'도 개발 중이다. 이 게임은 2020년 상반기 타이틀 로고를 공개한 바 있으며 원작의 정통성을 계승하면서도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모바일 게임으로 개발할 방침이다.

앞서 스퀘어에닉스와 당사 공동개발로 2020년 11월 출시한 모바일게임 '삼국지난무'는 한국, 일본, 대만 유저 간에 펼쳐지는 연합대전이 핵심인 전략 RPG로서 유저들로부터 "게임하는 재미를 찾았다"는 평가를 받았던 바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자체 개발 게임뿐만 아니라 다양한 글로벌 개발사의 게임에 대해서도 퍼블리싱을 다각도로 모색하고 있다"며 "소비자들에게 참신한 재미를 제공하는 것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게임사업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빛소프트는 이와 함께 국가대표 PC 온라인 '오디션'을 비롯한 기존 서비스 중인 게임들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콘텐츠 개발 및 유저 친화적인 운영을 통한 사업 확장을 이어갈 방침이다. 특히 '오디션'은 당사를 대표하는 IP인만큼 글로벌 e스포츠 저변 및 IP 확대를 위한 방안들을 끊임없이 모색하고 있다.

PC 오디션의 경우 국가별 유저 특징에 따른 요구사항에 대응하면서 그래픽 리마스터 등 퀄리티 업그레이드와 e스포츠 대응을 위한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한다. 모바일 '클럽오디션'은 지난해 싱가포르, 말레이시아·필리핀·미얀마·베트남·러시아 등 6개국에 진출한 데 이어 올해 상반기 중 글로벌 추가 출시 계획이다. 모바일 '퍼즐오디션'도 태국과 인도네시아 출격을 앞두고 있다.

이외에도 한빛소프트는 비대면 온라인 달리기 앱으로 각광받고 있는 '런데이'의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지속적으로 유저들의 만족감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런데이는 건강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해 방문자수가 전년 대비 2.5배 이상 증가,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으며 '2020 손기정평화마라톤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러낸 것을 비롯해 기존 오프라인 마라톤 대회를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하려는 국내외 기관·기업과의 상호 협업도 이어지는 중이다.

드론 사업 역시 계열사인 한빛드론을 통해 미래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갈 방침이다. 한빛드론은 소비자용, 산업용, 농업용 등 다양한 분야의 드론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지난해 국산 드론 '시그너스'를 상용화 했으며 자체 '드론 연구소'를 설립해 지속적으로 연구개발 역량을 제고하고 있다.

한빛드론은 이를 바탕으로 드론 교육 및 드론 관련 문화콘텐츠 분야, 정부기관 및 지자체의 특수목적 드론 솔루션 제공 등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가는 중이다.

한빛소프트는 인공지능 등 미래 기술 연구개발에도 매진에 사회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당사는 현재 장애인용 목소리 대응 인공지능 솔루션, 시각장애인을 위한 OCR 인공지능 솔루션 등을 개발 중이며 인공지능을 활용한 독거노인 돌봄서비스도 출시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