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경 "2월부터 백신 접종시작… 독감 유행 전 마무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은경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이  올해 1분기 중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정은경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이 올해 1분기 중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방역당국이 올해 1분기 중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해 인플루엔자(계절 독감) 유행 시기인 11월 이전까지 1차 예방접종을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은 4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코로나19 브리핑을 열고 "집단 면역 확보를 통해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는 것을 목표로 안전성과 효능이 입증된 백신 확보와 안전한 예방접종 시행을 차질없이 준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본부장은 "정부는 총 1억600만회분(5600만명분) 백신에 대해 선구매 계약 체결이 완료됨에 따라 구체적인 접종 계획을 수립 중"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선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감염병 예방법)에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시행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고 예방접종시스템 등록, 이상반응 대응 등 접종 준비 필요사항 등을 마련 중"이라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정 본부장은 "안정적인 접종 추진 기반 마련을 위해 방대본에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을 출범시켜 범부처 협업을 통한 신속 대응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예방접종은 올해 1분기 우선 접종권장대상자를 시작으로 순차적 접종을 진행하고 인플루엔자 유행 시기인 11월 이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라며 "접종 대상자, 접종기관, 실시기준, 이상반응 관리체계 등 세부적인 접종 계획은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마련할 예정"이라고도 했다.

정 본부장은 초저온 상태에서 보관해야하는 화이자 백신 등의 원활한 보관을 위한 준비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화이자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의 경우 영하 70도 상태에서 보관해야 한다.

정 본부장은 "백신 콜드체인(저온유통체계) 관리와 관련해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함께 코로나19 백신 유통·보관 가이드라인을 마련하는 등 관리 체계를 구축 중"이라며 "보관에 필요한 초저온 냉동고도 접종 전 구비가 완료될 수 있도록 조달 절차를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추진 사항을 종합한 구체적인 접종 계획을 1월중으로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확정·발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나은수
나은수 eeeee031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