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기, 유깻잎과 재결합하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고기가 유깻잎과의 재결합을 고민중이라고 밝혔다. /사진=우리 이혼했어요 방송캡처
최고기가 유깻잎과의 재결합을 고민중이라고 밝혔다. /사진=우리 이혼했어요 방송캡처

최고기가 유깻잎과의 재결합을 고민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4일 방송된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에서는 유깻잎이 최고기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고기는 캠핑카 여행을 통해 유깻잎과의 관계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최고기는 “옛날에는 옷도 훌렁훌렁 벗었는데 불편하게 됐다”며 유깻잎과 익숙하면서도 낯설어진 부분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어 “솔잎이 보고싶으면 언제든지 집에 놀러와라”며 “허튼짓 안 한다. 걱정마라”고 제안했다. 유깻잎이 “혹시 아버님 계시면 어떡하냐”고 걱정하자 최고기는 “‘아버님 안녕하세요’ 해라”며 농담을 건넸다.

이후 최고기는 제작진에게 만남을 요청해 복잡한 감정을 밝혔다. 그는 “원래는 같이 집에 가야 하는데 혼자 돌아오니까 너무 슬프더라. 또 솔직히 말하면 참고 다시 살 수는 있지만 (연애 때 같은) 사랑은 못할 것 같더라. 솔잎이가 있기 때문에 그런 것 같다”고 털어놨다.

제작진이 “재결합을 생각해봤냐”고 묻자 최고기는 “이혼 후 한번도 얘기해본 적이 없다”며 함께 한 친구 케빈에게 “나 재결합하면 어떨 것 같냐”고 넌지시 물었다. 친구는 “처음에는 서로 엄청 주눅들어 있을 것 같다. 싫어하는 부분은 안 하려고 서로 참는 게 있겠지”라고 솔직하게 얘기했다. 신동엽은 “제 주위에도 (최고기와 유깻잎) 재결합을 원하는 사람이 정말 많다”고 응원했다.

이후 유깻잎은 이혼 전 최고기, 딸 솔잎이와 함께 살았던 옛날 집을 방문했다. 딸 솔잎이는 유깻잎이 집에 온다고 하자 “엄마 고마워”라고 말한 뒤 창문 밖을 바라보며 하염없이 엄마를 기다려 시청자들의 마음을 짠하게 만들었다. 유깻잎은 도착 후 집안 불시점검에 나섰고 “나 진짜 속상해. 내 있을 땐 안 이랬다”라고 화장실을 시작으로 대청소까지 벌였다. 최고기는 아내, 엄마의 빈자리를 채우는 유깻잎을 보며 만감이 교차했다.

유깻잎은 저녁식사를 하던 중 갑자기 “나 내일 하루 더 자고 간다”라고 선언했고, 유깻잎의 돌발 행동에 최고기는 당황했다. 이에 유깻잎은 “차에서 데이트 해라”라고 농담했고 최고기는 “데이트할 사람이 없다”고 해명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9.87하락 99.8213:43 02/26
  • 코스닥 : 907.25하락 28.9613:43 02/26
  • 원달러 : 1122.00상승 14.213:4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43 02/26
  • 금 : 65.39상승 2.513:43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