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대,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 수탁기관 재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 개소식/사진=호남대학교
광주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 개소식/사진=호남대학교
호남대는 산학협력단이 '광주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 수탁기관으로 재선정돼, 오는 2022년 말까지 광산구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 애로를 진단하고 맞춤형 지원사업을 계속하게 됐다고 5일 밝혔다.

산학협력단은 지난 2018년 12월 전국 기초지자체 최초로 설립된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를 민간위탁 받아 경영,기술,금융,마케팅 분야 기업주치의를 상주시켜 중소기업,소상공인,사회적경제기업 등에 경영진단과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해왔다.

지난해까지 컨설팅 1298건을 진행했으며 총 181건의 정책,자금 연계를 통해 중앙정부 자금 140억원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도왔으며 코로나19로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소상공인을 위해 우체국쇼핑몰 광산구브랜드관을 개설해 지난해 11월말 기준 34개 입점 업체들이 약 3억2800만원의 매출을 달성하기도 했다.

또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구성된 광산구 민관산학의 거버넌스 '광산경제백신회의'의 실무를 맡아 금융,일자리,판로,문화활력 등 12개 지역경제 맞춤형 해법 제시를 주도했다.

이밖에도 '사장님 다시서기 원스톱 창구'를 운영해 1% 희망대출, 사업정리 컨설팅, 점포철거비 지원 등 폐업위기에 몰린 자영업자의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힘을 보탰다.

이같은 노력의 결과 광산구가 지난해 7월 실시한 만족도 조사에서 "기업인과 소상공인 90.2%가 만족한다"는 답변을 얻을 정도로 기업주치의센터는 큰 역할을 했다.

윤인모 산학협력단 단장은 "호남대는 2009년도부터 수행한 산학협력중심대학,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대학(LINC+)육성사업 등 유사사업 경험을 인정받아 수탁사업자로 재선정됐다"며 "분야별 대학 교수 및 전문컨설턴트를 통해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속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