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저녁 6시 기준 확진자 206명 추가… 어제보다 늘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에서 5일 하루 동안 206명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사진=뉴스1
서울에서 5일 하루 동안 206명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사진=뉴스1
5일 하루 서울에서 206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나왔다.

서울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관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0시보다 206명 늘어난 2만544명이다. 이는 4일 하루 동안의 확진자 199명보다 늘어난 수치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요양·어르신 시설에서 다수 나왔다. 양천구 소재 요양시설Ⅱ 관련 확진자가 7명 추가로 확인돼 관련 확진자는 40명이다.

구로구 소재 요양병원·요양원 관련 확진자는 4명 늘어난 213명이고 동대문구 소재 어르신 시설 관련 확진자는 1명 증가한 41명이다.

이밖에 송파구 소재 장애인 생활시설 관련 2명(총 74명), 노원구 소재 병원 관련 1명(총 40명) 등의 집단감염 사례가 추가됐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1명 늘어난 667명이다. 기타 확진자 접촉은 121명(총 6097명), 타시도 확진자 접촉은 6명(총 916명), 감염경로 조사 중인 확진자는 63명(총 4619명) 발생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5:30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5:30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5:30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5:30 03/03
  • 금 : 61.41하락 2.8215:30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