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경상수지 89.7억달러… 반도체 수출 덕에 흑자폭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지난해 11월 경상수지가 6개월 연속 전년동월 대비 흑자폭을 확대했다. 반도체 등 수출 주력상품이 호조세를 보이면서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한국은행의 당초 전망치인 650억달러를 웃돌 것으로 보인다.

8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11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경상수지는 89억7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전년동월 대비 6개월 연속 흑자폭이 확대됐다. 상품수지 흑자규모는 전년동월 73억9000만달러에서 95억4000만달러로 늘었다.

수출은 470억2000만달러로 1년 전보다 1.1% 증가했다. 한 달 만에 전년동월 대비 증가로 전환된 것으로 반도체, 정보통신기기, 화공품 등을 중심으로 상승했다. 일평균 수출도 20억 4000만달러로 2개월 연속 증가세를 나타냈다.

수입은 374억8000만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4.2% 줄면서 2개월 연속 감소했다. 에너지류 가격 약세에 따라 원자재를 중심으로 감소했다는 게 한은의 설명이다.

서비스수지 적자규모는 여행 및 운송수지 개선 등으로 전년 동월 18억9000만달러에서 7억2000만달러로 축소됐다.

이 기간 본원소득수지 흑자규모는 배당소득수지 적자 전환 등으로 9억7000만달러에서 4억2000만달러로 줄었다. 이전소득수지는 2억8000만달러 적자를 시현했다.

자본 유출입을 나타내는 금융계정 순자산(자산-부채)은 11월 중 89억5000만달러 늘었다. 직접투자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33억3000만달러 증가하고 외국인 국내투자는 13억3000만달러 늘었다.

증권투자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94억1000만달러 늘고 외국인 국내투자는 43억2000만달러 상승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8:05 03/31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