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골적 가슴골+엉덩이… 태리, 가터벨트룩 '요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걸크러쉬' 태리가 아찔한 가터벨트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걸크러쉬 인스타그램
걸그룹 '걸크러쉬' 태리가 아찔한 가터벨트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걸크러쉬 인스타그램

걸그룹 '걸크러쉬' 태리가 아찔한 가터벨트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태리는 지난해 12월 공식 SNS 계정에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태리는 바니걸 의상을 입고 속옷만 입은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그녀는 가터벨트 착용으로 섹시미를 더했다. 

걸그룹 걸크러쉬는 '보미, 태리, 지아, 요나' 4인조로 구성된 퍼포먼스 위주의 댄스팀으로 유명세를 타다 걸그룹으로 정식 승격되며 춤은 물론 뛰어난 가창력으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 31%
  • 69%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