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록기♥와이프 김아린, 옷만 3000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록기 김아린 부부가 역대급 정리에 나섰다. /사진=김아린 인스타그램
홍록기 김아린 부부가 역대급 정리에 나섰다. /사진=김아린 인스타그램

홍록기 김아린 부부가 역대급 정리에 나섰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신박한 정리'에는 홍록기와 그의 부인 김아린이 의뢰인으로 출연했다.

결혼한 지 8년이 됐다는 홍록기는 "아내를 한마디로 표현하면 또 다른 홍록기다. 내가 여자로 태어났으면 이렇게 입었을 것 같다"라고 부인을 소개했다.

신애라는 두 사람에게 의뢰하게 된 이유를 물었고, 홍록기-김아린 부부는 의뢰한 이유를 밝혔다. 바로 아이의 공간이 필요하다는 것.

홍록기는 "아기가 생기고 나서 많은 생각을 했다. 아이가 크면서 부딪히는 곳이 많아지더라. 이제는 아이만의 공간이 꼭 필요할 것 같았다"라고 답했다.

김아린은 "지금은 루안이가 거실에서 잔다. 처음엔 루안이 방이 있었는데 아이 방에 물건이 쌓이기 시작하면서 사용하지 못하게 됐다"라고 털어놓았다.

이어 홍록기와 김아린 부부의 방을 둘러봤다. 두 사람의 방에는 옷이 가득했다. 4개 방 중, 2개가 옷으로 가득했다. 옷만 무려 3000벌이 있다는 홍록기의 방은 명성대로 화려함의 극치를 보여줬다. 김아린 역시 홍록기 못지않은 드레스룸을 공개했다.

홍록기-김아린 부부의 집은 박나래가 '신박한 정리' 역대 최고라고 할 정도로 정리 난이도가 높았다. 그러나 엄청난 비우기를 통해 역대급으로 변신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4%
  • 76%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