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북한, 대남·대미 관계에 여러 가능성 열어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통일부가 13일 북한 노동당 제8차 당대회 폐막과 관련해 대남·대미 관계에 대해 여러 가능성을 열어놨다고 말했다. 사진은 지난 12일 폐막한 북한 제8차 노동당 대회. /사진=뉴스1(노동신문 제공)
통일부가 13일 북한 노동당 제8차 당대회 폐막과 관련해 대남·대미 관계에 대해 여러 가능성을 열어놨다고 말했다. 사진은 지난 12일 폐막한 북한 제8차 노동당 대회. /사진=뉴스1(노동신문 제공)
통일부 고위당국자가 13일 북한의 제8차 노동당 대회와 관련해 북한이 대남·대미 관계에 대해 여러 가능성을 열어놨다고 평가했다.

이 고위당국자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해 6월 이후 유보적 입장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봐야 할 것"이라며 "미국의 입장을 관망하는 것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의 당 대회 메시지에 대해 그는 "조금 센 발언이 있는 것 같으면서도 수위조절을 하고 있다"며 "(북한이) 여러 가능성을 열어놓고 임하고 있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북한은 남측에 한미연합훈련과 첨단 군사장비 반입에 강하게 불만을 제기했고 미국에 대해 선대선·강대강 원칙을 제시했다.

이 고위당국자는 이번 당대회가 "내부 결속을 도모하는 쪽에 방점이 있다"며 "여러 경제 분야를 나름대로 심도있게 논의했다고 본다"고 했다.

그러면서 "경제 쪽에서 크게 미달됐다고 하며 군사적 성과를 내세우고 앞으로 5년 과정에서 그들 식의 경제 성과 만들기 노력을 하겠다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박혜원
박혜원 suno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정치팀 박혜원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