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0명 정리해고' 이스타항공, 이달 중 법정관리 신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이스타항공이 법정관리를 계획하고 있다. 법정관리를 거쳐 부채를 탕감한 뒤 새로운 인수자를 찾겠다는 계획이다. /사진=머니투데이 이기범 기자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이스타항공이 법정관리를 계획하고 있다. 법정관리를 거쳐 부채를 탕감한 뒤 새로운 인수자를 찾겠다는 계획이다. /사진=머니투데이 이기범 기자
심각한 경영난으로 600명을 정리해고한 이스타항공이 법정관리를 계획하고 있다. 법정관리를 거쳐 부채를 탕감한 뒤 새로운 인수자를 찾겠다는 계획이다.

1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은 경영난을 해소하기 위해 기업회생절차인 법정관리를 신청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은 최근 법정관리 테스크포스(TF) 팀을 구성하고 이달 말 회생법원에 법정관리 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법정관리를 통해 부채를 줄이고 새로운 인수자를 찾겠다는 구상이다.

앞서 이스타항공은 제주항공과 인수합병(M&A)을 추진했으나 무산됐다. 이후 호남의 한 중견기업과 M&A 협상을 진행했지만 이마저도 마무리하지 못했다. 당장 2000억원에 달하는 이스타항공의 부채에 부담을 느낀 것으로 전해졌다.

이스타항공은 사실상 파산 상태다. 지난해 7월말 제주항공과의 인수작업이 결렬된 이후 경영난이 심각해지자 직원 605명을 정리해고 했으며 250억원 규모의 임금도 체불했다. 여기에 최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본사의 임대료를 내지 못해 김포공항 국내선 지점으로 본사까지 옮긴 상황이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3.39하락 49.1712:32 01/28
  • 코스닥 : 966.04하락 19.8812:32 01/28
  • 원달러 : 1114.80상승 10.412:32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32 01/28
  • 금 : 55.74상승 0.4212:32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