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성의 홀슈타인 킬, '유럽 최고' 뮌헨 꺾고 컵대회 16강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성의 소속팀 홀슈타인 킬이 바이에른 뮌헨을 꺾고 컵대회 16강에 올랐다. /사진=로이터
이재성의 소속팀 홀슈타인 킬이 바이에른 뮌헨을 꺾고 컵대회 16강에 올랐다. /사진=로이터
이재성의 소속팀 홀슈타인 킬이 '독일 최강' 바이에른 뮌헨을 꺾고 컵대회 16강에 진출했다. 이재성도 연장전에 승부차기까지 소화하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홀슈타인 킬은 14일(한국시간) 홈구장인 독일 킬의 홀슈타인 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DFB-포칼 32강 뮌헨과의 경기에서 승부차기 끝에 승리했다.

전반전 세르주 나브리에게 선취골을 허용한 킬은 37분 핀 바르텔스가 동점골을 터트렸지만 다시 르로이 자네에게 프리킥 득점을 허용, 계속해서 리드를 내줬다.

상대팀의 공격을 육탄방어로 막아낸 킬은 후반 막판 하우케 발의 천금같은 동점골이 나오며 승부를 연장전으로 이끌었다. 킬은 연장 30분까지도 뮌헨의 공격을 온 몸으로 막아내며 경기를 끝내 승부차기까지 끌고 가는 데 성공했다.

승부차기도 끝까지 손에 땀을 쥐었다. 양팀에서 내보낸 최초 5명의 키커가 모두 득점에 성공했다. 하지만 선축이었던 뮌헨의 마르크 로타의 킥이 요아니스 젤리오스 골키퍼에게 막혔고 전반 동점골의 주인공 바르텔스가 마누엘 노이어를 뚫어내면서 팀을 16강으로 진출시켰다.

이날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이재성은 경기 내내 활발한 움직임을 바탕으로 팀 승리에 일조했다. 이재성은 승부차기에서도 팀의 네번째 키커로 나서 세계적인 골키퍼 노이어를 상대로 득점에 성공했다.

강적 뮌헨을 꺾은 킬은 16강에서 먼저 올라간 분데스리가2의 다름슈타트를 상대한다. 이에 따라 DFB-포칼 16강에서는 이재성(킬)과 백승호(다름슈타트)의 한국인 더비가 펼쳐지게 됐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