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주식회사, 특별기 운항 등 베트남 해외사업으로 '코로나 위기 극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노이 경기비즈니스 센터 전경.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하노이 경기비즈니스 센터 전경.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가 코로나19 여파로 도내 중소기업 매출 급감 등을 겪는 어려움 상황에서 경기비즈니스센터(GBC) 하노이를 통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소기업들의 수출길을 활짝 열어 이목을 끌고 있다.

14일 경기도주식회사에 따르면, 지난 2020년 한 해 동안 도내 기업 대상 베트남 입국 특별기 운행과 도내 공공기관과 협업을 통한 경제 및 문화교류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특히 경기도주식회사는 코로나19 여파로 베트남 해외 출장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해 아시아나 항공과 2020년 12월부터 특별기를 운행, 기업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베트남 특별기 운행 탑승자인 성주음향 온세진 차장은 “업무 차원에서 베트남을 방문할 일정이 많은데 코로나19로 인한 베트남 입국에 많은 제한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경기도주식회사를 통해 저렴한 가격과 만족스러운 서비스로 출국하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하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한국도자재단 상설전시관.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한국도자재단 상설전시관. / 사진제공=경기북부청
더불어 전국에서는 처음으로 공공기관(경기도주식회사-한국도자재단)이 힘을 더해 중소기업 제품, 도자기를 활용한 경제·문화교류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는 경기도 산하기관 중 하나인 경기아트센터와도 협업해 사업 범위를 넓힐 계획이다.

또한,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해 공모를 통해 선정된 11개 업체의 산업용 필름 및 노즐, 사무용 가구, 손소독제, 박스 등의 제품을 대상으로 베트남 현지 바이어와의 매칭을 추진해 83만 달러 규모의 매출을 달성하면서 도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에도 큰 수확을 거뒀다는 평가이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는 “도내 중소기업들을 위한 해외 사업에서 성과를 보이면서 중소기업에 도움이 되어 기쁘다”며 “올해도 변함없이 해외 판로 개척과 중소기업 지원책들을 내놓아 경쟁력 강화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2020년 4월 베트남 하노이에 경기비즈니스센터를 구축, 도내 중소기업의 베트남 판로개척, 매출증대, 수출 상담 및 지원 업무 등을 벌이고 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23:59 01/20
  • 금 : 55.19상승 123:59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