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안상태, 연이은 층간소음 논란… "거듭 사과·재발 방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휘재(왼쪽)와 안상태가 이웃들과 층간 소음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다는 내용의 글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자 해명에 나섰다. /사진=뉴스1
이휘재(왼쪽)와 안상태가 이웃들과 층간 소음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다는 내용의 글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자 해명에 나섰다. /사진=뉴스1
이휘재와 안상태가 이웃들과 층간 소음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다는 내용의 글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면서 해명에 나섰다. 연예인도 피해가지 못하는 층간소음 논란에 누리꾼들의 비판과 공감이 이어졌다.

지난 11일 한 누리꾼이 방송인 이휘재 아내 문정원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층간 소음 문제를 시사하는 댓글을 달면서 논란이 시작됐다. 해당 누리꾼은 자신이 문정원 아랫집에 사는 사람이라 밝힌 뒤 "아이들 몇시간씩 집에서 뛰게 하실 거면 제발 매트라도 깔고 뛰게 하라"며 "벌써 다섯 번은 정중하게 부탁드린 것 같은데 언제까지 아무런 개선도 없는 상황을 참기만 해야 되냐"는 글을 남겼다.

문정원은 거듭 사과하면서도 층간 소음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정원은 "매번 죄송하다고 말씀드리기에도 너무나 죄송스럽다"며 "부분부분 깐 매트로는 안 되는 것 같아서 매트도 지금 집 맞춤으로 주문 제작을 해놓은 상태"라고 해명했다. 그는 "저도 엄청 소리지르고 야단쳐가면서 엄청 조심시키고 있다"며 "건물 구조상 해결되지 않는 문제이다 보니 우리도 너무나 속상하고 또 죄송할 따름이다. 더욱더 조심하라고 아이들 더 야단치고 가르치겠다"고 밝혔다.

문정원의 사과에도 누리꾼들의 비판은 계속됐다. 그동안 공개됐던 집 내부 모습을 보면 매트가 없다는 사실을 지적했다. 이휘재가 운동화를 신은 채 아들들과 캐치볼을 하는 모습의 이전 사진도 구설에 오르며 비판 여론은 거세졌다.

다음날인 13일 문정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 글을 작성하기에 앞서 다시 한 번 주민분을 찾아뵙고 사과의 말씀을 드렸다"며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현실적인 해결책과 관련해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다. 그가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동원해 소음이 발생할 수 있는 상황에 대해 수시로 살피고 더욱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전하며 상황이 일단락됐다.

개그맨 안상태도 층간소음 논란에 휘말렸다. 지난 1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한 누리꾼이 "개그맨 A씨 층간소음 좀 제발 조심해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하며 "임산부였기 때문에 회사의 배려로 재택근무를 하고 있었는데 밤낮 구분없이 울려대는 물건 던지는소리, 발망치, 뛰는 소리가 들려서 안 그래도 예민한 시기에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고 호소했다.

누리꾼은 자신의 남편이 안상태 가족에게 층간소음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지만 개선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의 남편이 안상태를 찾아가 "혹시 아기가 뛰나"라고 묻자 안상태가 "이렇게 찾아오는 거 불법인 거 아시죠? 많이 예민하시네요, 그럼 애를 묶어 놓을까요?"라고 답했다고 밝혔다.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안상태는 이날 층간소음으로 항의를 받은 것은 사실이나 "오해가 있다"고 해명했다. 그는 아이가 자고 있을 때 혹은 옆집서 나는 소리로도 항의를 받았다고 말하며 "이런 오해는 풀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들 부부는 해당 글에서 논란이 다소 자극적으로 표현됐다고 주장하며 누리꾼들이 지적한 집 내부 물건에 대해 설명했다. 문제가 된 트램펄린에 대해서는 "오히려 층간소음이 덜 하다"고 말했고 롤러스케이트에 대해서는 "인테리어 소품"이라고 전했다. 에어 미끄럼틀에 대해서는 "층간소음을 줄이기 위해 대여한 것인데 오해를 빚었다"며 안타까워했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