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맛을 저격하라" 볼빨간 신선놀음, 기대되는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장훈(왼쪽부터), 성시경, 김종국, 하하가 출연하는 MBC 새 예능 '볼빨간 신선놀음'이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사진=MBC 제공
서장훈(왼쪽부터), 성시경, 김종국, 하하가 출연하는 MBC 새 예능 '볼빨간 신선놀음'이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사진=MBC 제공
MBC 새 예능 '볼빨간 신선놀음'이 안방극장을 찾는다.

15일 첫 방송되는 '볼빨간 신선놀음'은 까탈스런 신선들(서장훈, 김종국, 성시경, 하하)의 미각을 만족시킬 '저세상 맛 레시피'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누가 만들었는지, 어떤 조리과정을 거쳤는지에 대한 정보는 알지 못한 채 오직 '맛' 하나로만 평가하는 블라인드 요리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지난 추석 특집 예능 MBC '볼빨간 라면 연구소'(연출 여운혁 문건이)의 정규 편성 버전이다. 파일럿 당시 출연했던 서장훈, 김종국, 성시경, 하하가 또 다시 진행자로 나서 폭소만발 조합을 보여줄 예정이다.

여운혁PD는 '신선놀음'이라는 콘셉트를 잡은 이유에 대해 "코로나19로 상황이 안 좋은데 일상에서 여러명이 식사를 하는 것조차도 불편해졌다. 일상을 유지하는 것조차 신선놀음인 것 같다. 출연자 분들이 신선놀음을 잘 보여주셨으면 한다"고 기대했다.

출연자 서장훈은 "저희는 블라인드로 평가한다. 누가 출연했는지 전혀 모른다. 어떤 선입견 편견 없이 오로지 저희 입맛으로만 평가한다는 게 포인트가 될 수 있을 거 같다"고 부연했다.

성시경은 프로그램의 차별점에 대해 "백종원씨는 먹어보고 가르쳐주고 이렇게 해봅시다. 자신있게 날 믿고 따라오라고 하신다. 저희는 전문가 아닌 입장에서 음식 하나 보고 먹는다. 한 번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종국은 "먹고 느끼고 느낀대로 말한다. 날것의 멘트가 많이 나온다. 미각, 음식을 통해 느끼는 감정을 무례하지 않은 선에서 날것으로 보여드린다. 호탕하게 웃을 수 있는 장점이 있을 것"이라고 짚었다.

MC들은 도전자들의 음식을 먹어본 후 '만장일치 최고의 맛'이라 평가되는 주인공에게 진짜 '금도끼'를 수여한다.

누가 어떤 요리를 했는지 모르는 상태에서 신선들의 미각으로만 평가하는 신개념 블라인드 요리쇼 '볼빨간 신선놀음'은 이날 밤 9시45분 첫 방송 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5:32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5:32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5:32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5:32 01/18
  • 금 : 55.39하락 0.3115:32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